오거돈 부산시장, #플라스틱프리챌린지 동참
상태바
오거돈 부산시장, #플라스틱프리챌린지 동참
  • 정주은
  • 승인 2019.02.01 0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라스틱프리챌린지, 일회용 컵 대신 텀블러 이용하는 캠페인

▲ 오거돈 부산시장이 #플라스틱프리챌린지에 참여했다.업무 보고 시 간부들과 같이 텀블러사용을 인증하는 등
캠페인을 적극 지지했다. 


[내외신문]정주은 기자= 오거돈 부산시장이 #플라스틱프리챌린지에 참여한다고 부산시는 지난 31일 전했다. 


#플라스틱프리챌린지는 제주도의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하여 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가 공동으로 기획해 플라스틱, 일회용 컵 사용 대신 텀블러를 이용하자는 취지로 시작되었다.

이번 캠페인은 텀블러 사용을 SNS에 인증하고 동참할 다음 주자 2명을 지목하는 릴레이 형식으로, 참여자는 보유하고 있는 텀블러 사진을 찍은 뒤 내용과 ‘해시태크’(#)를 달아 개인 인스타그램에 게시하면 된다.

오 시장은 서은숙 부산진구청장 지목에 화답하기 위해 즉시 #플라스틱프리챌린지에 동참했으며, 다음 주자로 부산시에서 가장 젊은 공무원과 개그맨 김준호를 지목했다.

오 시장은 텀블러 사용 사진을 개인 인스타그램에 게시하고, 업무 보고 시 간부들과 같이 텀블러사용을 인증하는 등 캠페인을 적극 지지했다.  

 

▲ 오거돈 부산시장이 #플라스틱프리챌린지에 참여했다.업무 보고 시 간부들과 같이 텀블러사용을 인증하는 등 
캠페인을 적극 지지했다. 


오 시장은 “플라스틱, 일회용품은 일부 지역에 국한된 문제가 아니라 우리 전체의 문제라는데 공감한다. 이 캠페인에 부산시민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라며 부산시가 플라스틱프리지역이 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시는 본청·사업소 및 공사 공단 내에서 일회용품사용을 금지하고 있다. 부산시 수돗물 브랜드인 순수의 공급기준을 변경해 병입수 사용량을 줄이고, 병입용기 중량을 감량하는 등 일회용품근절에 적극적으로 앞장서고 있다.

 

 

내외신문 / 정주은 기자 busan@naeway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캠코, 국민 눈높이에 맞도록 ‘내부 규제 개선’ 추진
  • 2022 뮤지컬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 NEW 시즌, 새로운 캐스트로 개막!
  • 뮤지컬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압도적인 캐스팅 공개!
  • 개봉일 압도적인 전체 예매율 1위! 영화 '한산: 용의 출현'
  • '한산: 용의 출현'의 주역들이 극장가에 출현한다!
  • 국세청, 고위공무원 승진 인사 단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