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성 시장, “고양국제꽃박람회 성공 개최로 지역경제 견인할 것”
상태바
최성 시장, “고양국제꽃박람회 성공 개최로 지역경제 견인할 것”
  • 손성창
  • 승인 2017.05.02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7 고양국제꽃박람회, 수만 인파 축하 속 개막식 성료

- 장윤정, B1A4, 다비치 등 축하공연과 화려한 불꽃쇼로 개막 축포


[내외신문=손성창 기자] ‘통일 한국의 실리콘밸리, 꽃으로 피어나다’를 주제로 지난 28일(금) 개막해 내달 14일(일)까지 열리는 2017 고양국제꽃박람회(이사장 최성 고양시장)가 29일(토)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김현미·유은혜·정재호 국회의원, 소영환 고양시의회 의장과 도·시의원, 해외 바이어 및 자매결연도시 관계자 등 다수 인사를 비롯한 수만 인파의 축하 속에 성황리에 개막식을 개최하며 본격적인 축제 시작을 알렸다.


고양국제꽃박람회 이사장인 최성 고양시장은 이날 개막식 축사를 통해 “4차 산업혁명의 선두에 설 ‘통일 한국의 실리콘밸리’는 가와지볍씨 5천년 역사라는 튼튼한 땅 위에 꽃으로 피어난 미래비전”이라며 “104만 고양시의 열정과 미래가 곳곳에 구현된 올해 고양국제꽃박람회는 전시와 신한류 예술, 비즈니스를 결합한 유일한 축제”라고 강조했다.


또 “‘매회 약 50만 명에 달하는 관람객 유치’, ‘5년 연속 3천만 달러 이상의 화훼수출 달성’, ‘매년 2천억 원에 달하는 지역경제 파급효과’, ‘2천 명 이상의 고용유발효과’ 등 고양국제꽃박람회는 대한민국 화훼산업을 견인하고 있으며, 김영란법 등으로 침체에 빠진 화훼산업을 회생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한편 매일 밤 호수 위에서 펼쳐지는 ‘호수 라이팅 쇼’, 야간 특별공연인 ‘뮤지컬 비밥’, ‘아이스크림 튤립’ 등 이색 식물 전시, 세계 각국 대표 화훼를 전시한 세계 화훼 교류관, 코리아 가든쇼, 수상 꽃 자전거 등 각종 체험 프로그램 등 이번 박람회 하이라이트를 직접 소개하며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받기도 했다. 이날 개막식은 호수공원 내 특설무대에서 B1A4, 다비치, 장윤정 등 인기 가수들의 축하공연과 화려한 불꽃쇼를 끝으로 막을 내렸다.


2017 고양국제꽃박람회는 네덜란드, 태국, 에콰도르 등 해외 30개국 275개 업체가 참여하여 세계 각국에서 신품종 화훼를 선보이고 국내 수출 주력 우수 품종을 전시하고 있다. 민선5기 이후 5년 연속 3천만 달러 이상의 화훼수출계약을 달성하고 해마다 53만 명의 유료관람객을 포함한 100만 명 이상의 관광객이 찾는 세계적 박람회로 손꼽힌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영연맹 회장 선거에 대한 노민상 전 국가대표 수영감독의 입장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 코로나19 체육인 피해대책 방안 촉구 1인 시위’계속하겠다.
  • 이종걸 대한체육회 후보자 ‘존폐위기 지방대학 체육특성화 종합대학 전환 정책’발표... 이회택 前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등 참석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직장운동경기부 창단을 통한 엘리트체육 활성화 방안 제시
  • 장영달, 손흥민 '푸스카스상' 축하... "코로나 정국에 시원한 청량제"
  • 장영달, "대한체육회장 선거 페어플레이 합시다" " 방해공작 심각하게 받고 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