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은 문화재위원, 국제기념물유적협의회(ICOMOS) 종교제의유산위원회 초대 위원장 선출
상태바
이혜은 문화재위원, 국제기념물유적협의회(ICOMOS) 종교제의유산위원회 초대 위원장 선출
  • 편집부
  • 승인 2017.03.09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손영미 기자] 문화재청(청장 나선화) 문화재위원회 세계유산분과 위원인 동국대학교 이혜은(1952년생) 교수가 지난 7일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된 국제기념물유적협의회(ICOMOS, 이하 ‘이코모스’) 이사회에서 올해 새로 발족하는 종교제의유산위원회(PRERICO)의 초대 위원장으로 선출되었다.
이코모스는 유네스코 세계유산위원회의 자문기구로 문화유산 심사를 담당하고 있다. 29개의 학술분과위원회로 구성되어 있으며 현재 전 세계 9,500명의 회원과 110개 국가위원회가 참여하여 활동 중이다. 이번 이혜은 교수의 위원장 선출은, 우리나라의 세계유산 자문기구인 이코모스와의 긴밀한 협력관계 증진과 국제적 네트워크 형성에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코모스의 활동은 주로 학술분과위원회를 중심으로 이루어진다. 특히, 아시아에서 이코모스 학술분과위원장을 배출한 국가는 일본과 인도에 이어 우리나라가 세 번째로 서구중심의 세계유산 분야에서 아시아 지역의 영향력을 확대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혜은 교수는 이화여자대학교(지리학 석사)와 미국 미시간주립대학교(지리학 박사)를 졸업하였으며, 문화재위원회 세계유산분과위원(2009~현재), 이코모스한국위원회 위원장(2012~현재), 이코모스 집행위원(2005~2014), 이코모스 국가위원회 대표위원(2015~현재) 등을 역임한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세계유산 전문가다. 또한, 오랜 시간 많은 나라의 세계유산 등재 심사위원으로 활동하여 국제적 전문가로 인정받아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영연맹 회장 선거에 대한 노민상 전 국가대표 수영감독의 입장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 코로나19 체육인 피해대책 방안 촉구 1인 시위’계속하겠다.
  • 이종걸 대한체육회 후보자 ‘존폐위기 지방대학 체육특성화 종합대학 전환 정책’발표... 이회택 前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등 참석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직장운동경기부 창단을 통한 엘리트체육 활성화 방안 제시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손흥민 선수 유럽통산 150호 골 달성에 엘리트 체육지원 강화 약속
  • 장영달, "대한체육회장 선거 페어플레이 합시다" " 방해공작 심각하게 받고 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