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브러더스 두 번째 한국영화 <싱글라이더> 한국형 감성드라마 부활의 신호탄!
상태바
워너브러더스 두 번째 한국영화 <싱글라이더> 한국형 감성드라마 부활의 신호탄!
  • 김선영
  • 승인 2017.02.20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22일 개봉하는 감성드라마 가 언론배급 시사회를 통해 처음 공개되어 한국형 감성드라마 부활의 신호탄으로 떠올랐다.[배급: 워너브러더스 코리아, 제작: 퍼펙트스톰 필름, 감독/각본: 이주영, 주연: 이병헌, 공효진, 안소희]



2017년 첫 웰메이드 감성드라마의 탄생을 알리며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가 공개 후 예의 소문난 섬세한 연기와 절제된 연출과 세련된 영상미로 높은 완성도로 호평을 얻었다. 영화 는 증권회사 지점장으로서 안정된 삶을 살아가던 한 가장이 부실 채권사건 이후 가족을 찾아 호주로 사라지면서 충격적인 비밀을 만나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액션 장르에 밀려 최근 한국영화에서 쉽사리 찾아볼 수 없었던 월메이드 감성드라마라는 점에서 관심을 모았던 바, 기대를 충족시켰다. 이에 , , 등의 작품들을 잇는 한국형 감성드라마 부활을 예고하고 있다. 이후 16년만에 선보이는 감성 연기로 기대를 모았던 이병헌은 역시 믿고 보는 연기력을 선보였다. 또한 배우로서의 독보적인 행보를 이어가는 공효진과 20대 청년을 대변하는 역할로 안정적인 연기를 보여준 안소희의 신선한 조합이 최고의 시너지를 발휘한 것, 앞서 공개된 이미지와 영상에서 예고된 것처럼 촬영지인 호주의 풍광에서 비롯된 이국적인 배경이 마치 세련된 외화를 보는 듯한 느낌을 충족시켜 많은 관객들의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시사 후 “한국영화 감성드라마의 부활!”, “앞만 보고 사는 지금 우리들에게 꼭 필요한 영화”, “가슴 찡한 반전 알고 봐도, 모르고 봐도 슬프다”, “보는 내내 많은 감정과 생각들이 오가는 영화”, “잊고 지냈던 감정들이 폭발한다” 등 오랜만에 만나는 한국형 감성드라마가 주는 깊은 여운에 대해 전했고, “이병헌의 엄청난 연기! 가슴 먹먹한 이야기의 여운이 오래간다”, “ 이후 이병헌의 역대급 감정 연기!”, “아름다운 자연 풍광과 흥미로운 이야기”, “이병헌, 공효진, 안소희 세 배우의 섬세한 연기까지!” 라는 평가를 이끌어 냈다.
에 이어 두 번째 작품으로 를 선보인 워너브러더스는 다시 한 번 한국영화 장르를 확장하며 앞으로의 행보를 기대하게 했다. 또한 로 첫 장편 영화 데뷔한 이주영 감독 역시 기대감을 더했다.
는 기존의 한국영화에서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감성드라마이자 배우들의 완벽한 열연과 흥미로운 스토리까지 더해진 월메이드 화제작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다. 2월 22일 개봉.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영연맹 회장 선거에 대한 노민상 전 국가대표 수영감독의 입장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 코로나19 체육인 피해대책 방안 촉구 1인 시위’계속하겠다.
  • 이종걸 대한체육회 후보자 ‘존폐위기 지방대학 체육특성화 종합대학 전환 정책’발표... 이회택 前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등 참석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직장운동경기부 창단을 통한 엘리트체육 활성화 방안 제시
  • 장영달, "대한체육회장 선거 페어플레이 합시다" " 방해공작 심각하게 받고 있어"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손흥민 선수 유럽통산 150호 골 달성에 엘리트 체육지원 강화 약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