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섯이야기(독버섯)
상태바
버섯이야기(독버섯)
  • 한인석
  • 승인 2009.09.23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큰주머니광대버섯

숲속 땅 위에 홀로 또는 무리지어 난다.

갓은 직경 5~8cm, 처음 종형에서 편평하게 전개되며 표면은 백색.

담홍색의 분말~솜털상의 인편이 있으며 주름살은 빽빽하고 백색에서

후에 담홍갈색을 띤다.

자루는 6~14cmx5~10mm의 크기로 맹독성버섯.

 

황금싸리버섯

숲속 땅 위에 홀로 또는 무리지어 나며

자실체는 높이 5~12cm 정도로 약간대형이고

나뭇가지모양으로 심하게 분지한다.

뿌리를 뺀 전체가 황금색.뿌리는 굵고 백색으로

조직 또한 백색이며 변색하지 않고 잘 부서진다.

 

황토색어리알버섯

숲속의 모래땅이나 황무지, 정원 등에 자란다.

자실체는 구형에 가깝고 직경 2~5cm, 기부는 물결모양이며 자루가 없다.

각피는 황갈색~갈색, 자르면 담홍색이 된다.

 

흙무당버섯

활엽수림 내 땅 위에 홀로 또는 무리지어 난다.

갓은 직경 5~10cm, 반구형에서 중앙오목편평형으로 된다.

표면은 황갈색, 갓 둘레에는 방사상 홈 선이 있으며

자루는 5~10cmx10~15mm, 조직은 냄새가 있으며 매운 맛을 낸다.

 

 

 

(자료출처:산림청국립수목원)

 

 

 

 

포천-한인석기자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윤석열, 배신과 보복의 막장 드라마
  • 5.18 광주정신을 모독한 윤석열은 대통령이 되어서는 안된다 !
  • 김건희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사건 즉각수사 촉구 기자회견
  • 제21회 천등문학상 시상식 거행
  • 김현정 더불어민주당 평택(을)지역위원장, “ 안중 · 오성 · 청북 지역 상인회와 정책간담회"
  • 자영업자 두 번 울리는 손실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