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광복절 연휴기간 천문우주쇼 구경하세요!
상태바
천안시,광복절 연휴기간 천문우주쇼 구경하세요!
  • 강봉조
  • 승인 2015.08.13 0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홍대용과학관은 오는 8월 14일(금)부터 8월 16일(일)까지 3일간 무료개관을 실시한다.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천안시 관계자는 이번 무료개관 행사는 광복 70주년을 기념하여 8월14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 된 점을 국민적 경축분위기 확산 시키고, 메르스 여파로 위축된 관광분야 활성화에 동참하고자 함이라고 밝혔다.

주간 입장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가능하며 상설전시관(홍대용주제관, 과학체험관, 과학사전시관)과 플라네타리움(3D천체투영관), 기획전시실 등이 이용 가능하다. 날씨가 맑다면 오후 3시와 오후 4시에는 주간태양관측도 가능하다.

야간 입장시간은 밤 8시와 9시에 주관측실과 보조관측실에서 야간 천체관측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유의해야할 점은 이 프로그램은 과학관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예약을 통해 참여가 가능하다.

이와 더불어 13일∼14일에는 천문우주쇼인 페르세우스유성우가 펼쳐진다.

이 유성우는 130년을 주기로 태양을 도는 혜성인 스위프트-터틀 혜성이 지나가면서 뿌리고간 잔해들이 대기권에 진입하면서 불타며 보이게 되는 것이다.

이 유성우는 11월 사자자리유성우와 더불어 가장 대표적인 유성우다. 어두운 관측장소로 이동한다면 시간당 100개정도를 볼 수 있으며, 초저녁보다는 자정부근에 천청(머리꼭대기) 부근을 바라보고 있으면 된다.

초보자라면, 한명이 하늘 천체를 볼 수 없기 때문에, 가족끼리 돗자리에 누워 하늘의 영역을 나눠 관찰하는 방법을 추천하고 싶다.

사실, 유성우는 정확한 시간예측이 힘든 천문현상이다. 13일이 아닌 14일 밤에도 평소에 비해서는 많은 유성(별똥별)이 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유성우는 다른 천문현상과는 다르게 육안으로 관측하는 천문현상이다. 가능한 도시 불빛의 영향을 받지 않는 어두운 장소와 주변 시야가 확보되는 장소에서는 육안으로도 볼 수 있다. 신나는 연휴기간 가족과 함께 밤하늘에 관심을 가져본다면 더욱 멋진 추억여행이 될 것이다.

문의 : 천안홍대용과학관 (041-564-0113)


주요기사
이슈포토
  • 참담한 고양시의 소상공인 행정...소상공인 탐방 르포..경기도의 대대적 감사 필요
  • 고양시 소상공인 담당 공무원들의 갑질
  • [내외신문 -을의반란73화]2차 재난지원금 논란...중기부 지정 100년가게 지정 일주일 만에 망한 가게들
  • 이정록 시인 시집 '산책로에서 만난 사랑' 베스트셀러 영광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
  • 서울 강서구 S 통증의학과 주사바늘 폐에 찔러 응급상황 발생..의료사고 인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