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지역 산업체 맞춤인력 양성 요람 탄생
상태바
천안시,지역 산업체 맞춤인력 양성 요람 탄생
  • 임원호
  • 승인 2014.03.05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천안인적자원개발센터 5일 개원…고용노동부·천안시·한국기계산업진흥회 협력 -

- 산업체 수요반영 맞춤형 훈련시스템 마련,기계부품설계·CNC선반·반도체·PLC 등 23개 과정 운영 -

[내외신문=임원호 기자] 천안을 비롯한 중부권의 기술인력개발의 요람이 될 천안인적자원개발센터(센터장 김 휘)가 5일 오전 11시 천안시 성무용 시장, 고용노동부 이재흥정책실장, 한국산업인력공단 송영중 이사장, 한국기계산업진흥회 박영탁 상근부회장, 천안시 양승조, 박완주 국회의원, 천안시의회 최민기 의장을 비롯한 유관기관 및 기업체 관계자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원식을 개최하고 산업체 맞춤형 인력양성을 위한 공동훈련에 본격 나섰다.

천안인적자원개발센터는 고용노동부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 지역공동훈련 사업을 기반으로 천안시의 부지 지원을 받아 천안시를 포함한 중부권역의 중소기업 인력난을 해소하고 재직자에게 필요한 맞춤형 기술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특히 천안시에는 삼성SDS, 삼성SDI 등 대기업을 포함하여 전기전자, 반도체 제조업 분야의 중소기업 및 근로자가 많아 이와 관련된 전문 교육훈련을 통해 천안시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경영활동 지원 및 산업수요에 부응하는 맞춤형 인력을 양성하여 기업체에 제공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천안인적자원개발센터는 2013년 2월 착공을 시작하여 12월 11일 준공필증을 받았다.

연면적 4772㎡ 의 지하2층 지상3층의 규모로 대강의실, 실습실, 컴퓨터실, 휴게실 등으로 구성되었으며 최신형 컴퓨터와 전자교탁, 고성능 음향시설, PLC장비, 머시닝센터 등 실습과 이론을 병행할 수 있는 최적의 교육훈련 환경을 모두 갖추고 있어 매년 150명의 기술인력을 양성하고 1360명의 중소기업 재직자의 직무능력향상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앞으로 천안시와 협력하여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중소기업 지원 시스템을 구축하고 지역사회와 기업클러스터의 중심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협력체제도 구축할 계획이다.

특히 천안시 노사민정협의회는 2014년 시정 제1과제를 ‘지역경제활성화’로 목표를 정하고 국정목표 창조경제과제인 경제활성화와 일자리창출 등을 최우선으로 삼고 있어 천안인적자원개발센터 역할에 큰 기대를 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을의반란77화] 용산참사 또 일어나나? 동서울 터미널 1화....땅주인 산업은행,신세계 자회사와 한진중공업은 왜?
  • 김정호 의원, "대형 복합쇼핑몰 모든 상권의 블랙홀 규제 해야"
  • 용산참사 또 일어나나? 심각한 동서울터미널 개발사업 2화 ....한진중공업(산업은행) 동서울터미널 부지 저가 매각 의혹 분석
  • 샘문 평생교육원 문예대학 수료식 성료
  • 뮤지컬 ‘광주’5.18 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 특별기획전 「19800518-광주」와 협업 전시
  • [경제통 32화 ]한국 국격 상승 외평채 발행 2화...재벌개혁 르노삼성자동차 사건 때문에 나온 경제민주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