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신평면 주민자치회, 주민자치 메카로 입지 굳혀
상태바
당진시 신평면 주민자치회, 주민자치 메카로 입지 굳혀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2.06.23 0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 수곡2동 주민자치회와 자매결연 … 타 시‧군 방문 잇달아
▲사진 신평면 주민자치회_자매결연 협약식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 신평면 주민자치회(회장 조한규)에는 이달 한 달 동안 전국 읍면동 주민자치회에서 신평면의 우수사례를 벤치마킹하고자 방문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3주간 방문한 타 시군 주민자치회로는 대전광역시 관평동, 천안시 입장면, 광명시 광명7, 고양시 관산동, 영동군 영동읍, 천안시 백석동, 파주시 파주읍, 평택시 오성면, 대전광역시 신성동 등이다.

또한 지난 17일에는 청주시 수곡2동과 주민자치회 간 자매결연을 맺어 당진형 주민자치를 기반으로 한 신평면 주민자치회 운영 전반에 대해 알리고, 지역의 농산물 직거래 등 상호 협력을 약속했다.

신평면 주민자치회는 벤치마킹을 위해 찾아온 타 시군에 주민총회를 통한 마을 숙원사업 발굴 및 제안 새로운 주민참여 자치모델 설명 신평면 주민자치 협동조합인 꿈꾸는나무 빈 상가를 활용한 공유주방 운영 청소년 100인 토론회 제안으로 시작한 여성청소년자치센터 운영 등 다양한 사업들을 알리며, 질의응답의 시간을 가졌다.

이와 더불어 신평면 주민자치회는 벤치마킹 오는 주민자치회에 지역농산물 홍보 및 관내 식당 이용을 안내함으로써 지역상권 활성화 도모에도 힘썼다.

조한규 주민자치회장은 대한민국 주민자치의 선도도시로서 뿌듯함과 동시에 책임감이 느껴진다“‘주민자치회는 주민의 소리를 모으는 소통의 중심이라고 생각으로 주민의 의견에 더욱 경청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소속 윌리엄문 백악관 출입기자 BTS 백악관 방문중 일어난 사건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최호 평택시장 후보, 4년 동안 재산 5배 증가 해명하라”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민선8기 인천 동구 인수위원회 활동 성황리에 마무리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