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수 커지고 조직화되는 보험사기...회수율은 턱없이 저조
상태바
액수 커지고 조직화되는 보험사기...회수율은 턱없이 저조
  • 하상기 기자
  • 승인 2022.06.01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몇 년 새 보험사기 범죄가 점점 조직화하고 가담 연령대도 낮아지는 경향
-보험료 인상과 일반보험자 부담으로 전가되는 보험사기
-보험사기에 따른 보험금 회수율은 턱없이 저조한 것으로 확인돼
사진=연합뉴스제공
사진=연합뉴스제공

국내 보험사기 규모가 매년 증가하여 천문학적 수준에 달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보험사기에 따른 보험금 회수율은 턱없이 저조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국회 강민국 의원실(경남 진주시을)에서 금융감독원에 자료요청을 통해 받은 답변자료인 『국내 보험사기 적발 현황』을 살펴보면, 지난 5년간 보험사기로 적발된 인원은 총 451,707명에 금액은 총 4 2,513억원에 달하였다.

보험사기 규모를 업권별로 살펴보면, △인원은 ①손해보험 408,705(90.5%), ②생명보험 43,002(9.5%)이며, △금액은 ①손해보험 38,931억원(91.6%), ②생명보험 3,583억원(8.4%)으로 손해보험업권 보험사기가 절대적으로 많았다.

지난 5년간 연도별 전체 보험사기 적발인원을 살펴보면, 201783,535명⇨201879,179명⇨201992,538명⇨202098,826명⇨2021 97,629명으로 매년 지속적으로 증가하다가 지난해 소폭 감소하였다.

그러나 보험사기 적발금액은 20177,302억원⇨20187,982억원⇨2019 8,809억원⇨20208,986억원⇨20219,434억원으로 매년 급증하고 있다.

 

지난 5년간 보험사별 보험사기 △적발 인원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손해보험의 경우 ①삼성화재가 102,460(25.1%)으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DB손해보험 89,227, ③현대해상 87,116 등의 순이다.

생명보험은 ①삼성생명이 22,571(52.5%)으로 절반 이상을 차지하였으며, 다음으로 ②교보생명 3,381, ③동양생명 2,902 등의 순이다.

△적발금액 규모별로는 손해보험의 경우 ①삼성화재가 1403억원(26.7%)으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②현대해상 8,946억원, DB손해보험 8,440억원 등의 순이다.

생명보험사는 ①삼성생명이 673억원(18.8%)으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②교보생명 479억원, ③라이나생명 430억원 등의 순이다.

 

또 다른 문제는 적발된 보험사기 금액의 환수 실적이 매우 저조하다는 것이다.

보험사기 적발금액의 환수 규모를 보험업권별로 살펴보면, 손해보험의 경우, 5년간 적발된 보함사기 금액 38,931억원 중 환수된 금액은 1,267억원으로 환수율은 고작 15.2%에 불과하였으며, 생명보험 역시 보험사기로 적발된 금액 3,583억원 중 환수된 금액은 319억원으로 환수율이 17.1%밖에 되지 않았다.

 

금융감독원은 보험사기 적발금액 환수율 저조 사유에 대해 「보험금의 환수는 최종 사법조치 결과가 나온 이후에야 환수가 되기에 종료 시점까지 장시간이 걸려 지급보험금의 旣소진으로 인한 재산 부족 등으로 환수율이 저조하다」고 밝혔다.

 

이처럼 보험사기가 사회 전반으로 확대되고, 그 규모 역시 커지고 있음에도 금융 당국은 보험사기 적발 건수 관련 통계조차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강민국 의원은 보험사기범이 상습 또는 여러 건의 사기를 동시에 치는 것이 대부분이기에 그 규모는 적발 인원보다 훨씬 더 클 것임에도 금융 당국이 보험사기 적발 건수 관련 기본 통계조차도 없다는 것은 직무유기다고 비판했다.

또한 강 의원은 보험사기로 인한 보험금 누수는 성실한 다수 가입자의 보험료 인상을 초래하고, 특히 민영보험사기는 공영보험과도 연계되기에 건강보험료 재정 등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며 보험사기 증가에 따른 문제점을 지적했다.

이에 강 의원은 금융 당국은 보험사기 범죄 조사의 효율성 제고를 위해 국민건강보험공단 등 유관기관과의 공조를 통한 보험사기 대응 인프라를 정비하고, 보험금 지급이 급증하는 취약 분야에 대한 조사강화를 통해 새로운 유형의 보험사기에 적극 대응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에 금융당국도 조직형 보험사기 적발을 위해 관계기관 합동조사를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는데 최근 

일 금융감독원이 적발한 보험사기 사례에 따르면 A씨는 페이스북과 인터넷 카페 등에 '단기 고액 아르바이트'를 구한다는 글을 올려 구직자를 끌어모았다.

A씨는 지원자들을 자동차에 태운 뒤 교차로에서 차선위반 차량을 골라 고의로 충돌하게 하는 식으로 사고를 일으킨 뒤 보험금을 챙긴 것으로 드러났다.

A씨의 꾐으로 보험사기 공범이 된 이들은 대부분 무직 청년들이었다.

B 병원은 진료기록부를 조작하고 통원횟수를 부풀려 환자들이 실손의료 보험금을 수령할 수 있도록 했다가 적발됐다.

이 병원에 환자를 몰아준 브로커 조직은 "실손보험 적용이 안 되는 약을 처방받으면서 보험금 청구가 가능하게 해주겠다"며 환자들을 모았다.

 

 

연도별(2017~2021) 보험사기 적발현황

(단위: , 억원)

구분

2017

2018

2019

2020

2021

소계

손해

인원

76,734

72,410

82,655

87,089

89,817

408,705

손해

금액

6,574

7,238

8,025

8,215

8,879

38,931

생명

인원

6,801

6,769

9,883

11,737

7,812

43,002

생명

금액

728

744

785

771

555

3,583

합계

인원

83,535

79,179

92,538

98,826

97,629

451,707

합계

금액

7,302

7,982

8,809

8,986

9,434

42,513

 

연도별(2017~2021) 손해보험사별 보험사기 적발현황

(단위: , 억원)

구분

2017

2018

2019

2020

2021

소계

삼성화재

인원

17,124

14,537

20,914

23,615

26,270

102,460

삼성화재

금액

1,578

1,739

2,184

2,251

2,651

10,403

DB손보

인원

13,486

15,605

18,383

21,415

20,338

89,227

DB손보

금액

1,342

1,598

1,696

1,780

2,024

8,440

현대해상

인원

16,788

16,403

18,023

16,834

19,068

87,116

현대해상

금액

1,628

1,782

1,883

1,717

1,936

8,946

KB손보

인원

8,647

8,058

9,263

11,636

12,784

50,388

KB손보

금액

633

610

799

1,091

1,246

4,379

한화손보

인원

4,694

4,046

4,351

4,919

4,348

22,358

한화손보

금액

472

533

517

528

375

2,425

흥국화재

인원

3,230

1,764

1,847

1,476

1,604

9,921

흥국화재

금액

175

221

244

233

305

1,178

악사손보

인원

3,267

3,170

3,460

2,839

2,174

14,910

악사손보

금액

150

115

116

120

105

606

메리츠화재

인원

4,240

4,377

3,084

1,972

1,465

15,138

메리츠화재

금액

280

314

325

264

100

1,283

롯데손보

인원

3,840

3,328

2,362

1,477

802

11,809

롯데손보

금액

207

213

153

93

36

702

MG손해보험

인원

299

221

138

88

129

875

MG손해보험

금액

31

41

32

23

29

156

기타 손보사

인원

1,119

901

830

818

835

4,503

기타 손보사

금액

80

73

76

114

73

416

합계

인원

76,734

72,410

82,655

87,089

89,817

408,705

합계

금액

6,574

7,238

8,025

8,215

8,879

38,931

연도별(2017~2021) 생명보험사별 보험사기 적발현황

(단위: , 억원)

구분

2017

2018

2019

2020

2021

소계

삼성생명

인원

1,792

2,202

5,692

7,847

5,038

22,571

삼성생명

금액

84

83

128

212

166

673

교보생명

인원

1,142

784

638

450

367

3,381

교보생명

금액

128

101

96

92

62

479

동양생명

인원

685

799

445

577

396

2,902

동양생명

금액

45

44

43

44

49

225

한화생명

인원

530

565

396

296

219

2,006

한화생명

금액

98

110

99

53

48

408

라이나생명

인원

299

364

359

319

251

1,592

라이나생명

금액

85

104

111

84

46

430

신한생명

인원

354

306

392

481

520

2,053

신한생명

금액

27

24

26

28

36

141

AIA생명

인원

722

476

606

537

321

2,662

AIA생명

금액

38

30

41

41

32

182

KDB생명

인원

80

121

150

113

252

716

KDB생명

금액

32

25

36

31

31

155

미래에셋생명

인원

76

59

129

221

99

584

미래에셋생명

금액

8

7

13

20

17

65

ING생명

인원

316

442

294

272

71

1,395

ING생명

금액

51

56

33

35

12

187

기타 생보사

인원

805

651

782

624

278

3,140

기타 생보사

금액

131

159

159

131

56

636

합계

인원

6,801

6,769

9,883

11,737

7,812

43,002

합계

금액

728

744

785

771

555

3,583

 

 

 

연도별(2017~2021) 손해 보험사기 환수 규모

(단위: 억원, %)

구분

2017

2018

2019

2020

2021

소계

전체 적발금액 (A)

6,574

7,238

8,025

8,215

8,879

38,931

 

수사적발금액 (B)

 

1,755

 

1,694

 

1,776

 

1,855

 

1,274

 

8,354

현장적발금액 (C)

4,820

5,544

6,249

 

6,359

 

7,606

 

30,578

환수금액 (D)

250

231

306

207

273

1,267

환수율 [(D)/(B)]

14.3

13.7

17.2

11.1

21.4

15.2

1) 수사적발금액 : 보험금 지급이후 수사기관을 통해 적발한 수사적발 금액

2) 전체적발금액 : 수사의뢰전 보험회사의 자체 조사과정에서 혐의를 인정하여 합의종결(보험금 미지급, 자진반납 등)하는 현장적발 금액을 합산해서 산출

3) 환수금액 : 보험사기 환수금액은 그 취지상 이미 지급된 수사적발 금액 중에서 보험회사가 환수한 금액을 기준으로 관리

 

연도별(2017~2021) 생명 보험사기 환수 규모

(단위: 억원, %)

구분

2017

2018

2019

2020

2021

소계

전체 적발금액 (A)

728

744

785

771

555

3,583

 

수사적발금액 (B)

 

390

 

436

 

405

 

396

 

242

 

1,869

현장적발금액 (C)

338

307

379

 

375

 

313

 

1,712

환수금액 (D)

80

65

68

57

49

319

환수율 [(D)/(B)]

20.6

14.9

16.7

14.4

20.4

17.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캠코, 국민 눈높이에 맞도록 ‘내부 규제 개선’ 추진
  • 2022 뮤지컬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 NEW 시즌, 새로운 캐스트로 개막!
  • 뮤지컬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압도적인 캐스팅 공개!
  • 개봉일 압도적인 전체 예매율 1위! 영화 '한산: 용의 출현'
  • 국세청, 고위공무원 승진 인사 단행
  • 캠코, 1,042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