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전국 최초「2019 ~ 2021 인천 지능정보화 영문백서」발간
상태바
인천시, 전국 최초「2019 ~ 2021 인천 지능정보화 영문백서」발간
  • 하상기 기자
  • 승인 2022.05.22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 정보화사업 30개 사례 해외 소개
백서표지(제공=인천시청)
인천의 지능정보화 백서(영문본)표지(제공=인천시청)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인천시는 최근 3년간 추진한 지능정보화 사례를 모아 「2019~2021 인천 지능정보화 백서(Incheon Digitally Blossoms)」 영문본을 제작 발간했다고 밝혔다. 

앞서 시는 지난 2월 전국 최초로 지능정보화 우수 성과를 담은 「2019~2021 인천 지능정보화백서」(부제: 인천에 디지털 꽃이 피었습니다)를 발간한 바 있다.

시는 이 백서를 영문으로 발간해 지능정보화의 우수성을 국내를 넘어 해외까지 널리 알리고자 영문백서를 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영문백서를 국제기구와 해외 자매도시에 배포하고, 전자책(e-book)형태로 시 홈페이지에 서비스할 예정이다. 또한 인천에 소재한 국제기구(UNAPCICT)와 협조해 오는 11월 국제행사에도 소개할 예정이다.

백서는 4개 분야로 나누어 분야별 사례(30건)를 담고 있으며 ▲시민과 함께하는 디지털 소통 행정(7건) ▲더욱 빨라지고 똑똑해진 인천 데이터 행정(9건) ▲따뜻하게 다가가는 정보 복지와 행정서비스(7건) ▲전국 최초·최고의 인천 스마트시티(7건) 등이 수록돼 있다. 

인천 지능정보화백서의 분야별 사례(30개)의 자세한 내용은 인천시 정보공개포털 및 외국어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여중협 시 기획조정실장은 “지능정보화 영문백서를 통해 우리 시의 정보화 우수성이 널리 알려지길 기대한다”며 “‘인천의 디지털 꽃’ 이 인천을 넘어 전 세계 곳곳에서 디지털 꽃을 피우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민선8기 인천 동구 인수위원회 활동 성황리에 마무리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
  •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취임... "시장교란 엄격잣대 적용"
  • 이복현 신임 금감원장, "라임 옵티머스 사태 시스템 통해 점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