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해경, 안산시 탄도선착장 바다에 승용차 추락
상태바
평택해경, 안산시 탄도선착장 바다에 승용차 추락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2.05.19 0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안산시 탄도선착장 앞 50대 남성 탄 승용차 해상 추락 구조했으나 사망해
평택해양경찰서 구조대에서 운전자를 구조하고 있다.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평택해양경찰서(서장 서정원)18일 저녁 1043분경 경기 안산시 탄도선착장에 승용차가 바다로 추락해, 50대 남성을 구조했으나 숨졌다고 밝혔다.

평택해양경찰서 구조대에서 운전자를 구조하여, 심폐소생술을 시행하고 있다.

평택해경에 따르면, 18일 저녁 936분경 경기 안산시 탄도선착장에서 차량(검정색 제네시스)이 물에 빠졌다는 112신고를 접수 후, 평택해경 구조대와 대부파출소 현장 경찰관을 급파하였다.

평택해경 구조대는 저녁 1043분경 바다에 빠진 차량의 창문을 깨고 운전자 A(50, 남성)를 구조했으나, 의식이 없는 상태였으며, 심폐소생술(CPR)을 실시했다.

이후 119구급대에 A씨를 인계하였고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끝내 숨졌다.

사고 당시 차량에는 운전석에 A씨만 탑승하고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으며, 다른 탑승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한편, 해경은 목격자와 가족, 차량 블랙박스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소속 윌리엄문 백악관 출입기자 BTS 백악관 방문중 일어난 사건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민선8기 인천 동구 인수위원회 활동 성황리에 마무리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
  • 액수 커지고 조직화되는 보험사기...회수율은 턱없이 저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