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독립유공자 유족에 건국훈장 전수
상태바
남동구, 독립유공자 유족에 건국훈장 전수
  • 하상기 기자
  • 승인 2022.05.17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립유공자 건국훈장 수여식(사진제공=남동구청)
독립유공자 건국훈장 수여식(사진제공=남동구청)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인천시 남동구는 구한말 의병 활동을 했던 고(故) 이상덕 선생의 손녀 이은숙 씨에게 대통령을 대신해 건국훈장 애족장을 수여했다고 17일 밝혔다.
  
이상덕 선생은 의병장 정주원이 이끄는 군진의 소대장으로 활동하며, 1908년 충청남도 일대에서 일본군 수비대와 여러 차례 전투를 벌이다 체포돼 유형(流刑) 15년을 선고받았다. 

보훈지청은 제50차 독립유공자 후손 확인 위원회에서 이상덕 지사의 직계 후손을 확인했고, 올해 4월 인정 의결했다.

손녀 이은숙 씨는 “숨어있는 독립유공자를 찾고 있다는 기사를 우연히 신문에서 접하고 독립운동을 하셨던 할아버지를 위해 신청했다.”라며 “감사하게도 많은 분이 애써주신 덕분에 할아버지의 명예를 되찾을 수 있었고 건국훈장을 받게 돼 뿌듯하다.”라고 말했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전달식에서 “조국을 지키기 위해 자신을 희생하신 의병들의 숭고한 정신에 감사드리고, 건국훈장을 수여해 드릴 수 있어 영광이다.”라며 “앞으로도 숨어있는 유공자들이 더 많이 발굴돼 명예와 자긍심을 갖고 사실 수 있었으면 좋겠다. ”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민선8기 인천 동구 인수위원회 활동 성황리에 마무리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
  •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취임... "시장교란 엄격잣대 적용"
  • 이복현 신임 금감원장, "라임 옵티머스 사태 시스템 통해 점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