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마을방송도‘스마트’하게…정보 사각지대 제로!
상태바
당진시, 마을방송도‘스마트’하게…정보 사각지대 제로!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2.05.12 0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 간의 소통 활성화, 주민 알 권리 충족에 기여
▲사진 마을을 방문해 이장 대상 교육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 주민들은 스마트 마을방송시스템을 통해 집 안에서만 들을 수 있던 마을 소식을 휴대폰이나 집 전화를 통해 고음질로 편하게 전달받고 있다.

작년 사업비 24000만 원을 투입해 스마트 마을방송 시스템을 구축한 시는 현재 원활한 운영을 위해 마을방송 운영자인 이통장을 대상으로 교육 진행에 한창이다.

스마트 마을방송은 마을마다 설치된 가정 내 수신기 외에도 개인 휴대전화로 마을 방송을 청취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마을이장이 휴대폰 앱(App)을 통해 방송하면 주민들은 휴대폰이나 집 전화기로 일반 전화를 받듯이 소식을 들을 수 있다.

또한 이·통장은 주민들의 방송 청취 여부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방송을 수신하지 못한 주민들에게 재송출이 가능하며, 전화를 받지 못한 주민은 전화를 걸어 다시듣기를 할 수 있어 마을방송 수신률을 높이는 큰 장점이 있다.

시는 5월 현재 76개 마을에서 서비스를 운영 중으로 올해 말까지 150개 마을에 시스템을 확대할 계획이며, 전체 마을에 스마트 시스템 보급이 완료되면 연평균 약 95000만 원의 노후 교체 및 운영유지 비용 절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준기 통신팀장은 지형 등의 영향으로 마을 방송 청취가 어려웠던 주민들에게 재난재해 등 중요한 정보를 빠르게 전달할 수 있게 됐다시민들의 정보전달 사각지대 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 레이싱모델 이지은, 마스크로 감출수 없는 외모
  • 시민단체, 춘천레고랜드 안전하지 않다는 의혹제기
  • 인천 동구, 2022년 주민자치회 관련 공무원 워크숍 실시
  • 해운대구청 공무원들이 시민단체 기자회견장 불법사찰?
  •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후보 고양시 비정규직 노동자 쉼터 방문
  • 인천광역시 부평구 부평3동 주민자치회 선진지 벤치마킹 워크숍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