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지역 언론에 대한 취재 통제에 대해 즉각 진상 규명하고 사과하라!”  
상태바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지역 언론에 대한 취재 통제에 대해 즉각 진상 규명하고 사과하라!”  
  • 내외신문
  • 승인 2022.04.21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취임에 앞서 지방을 순회하며 민심 청취에 나서고 있다. 대통령 선거 기간 공약했던 지역 균형발전에 대한 약속을 지키기 위한 강한 의지의 표현이라고 믿고 싶다.

  그런데, 지역 민심을 듣겠다는 윤 당선인은 정작 지역 언론의 취재를 거부하고 있다.   이달 중순 대구·경북에서도, 오늘 전북과 광주·전남을 방문하는 자리에서도 지역 언론의 취재를 극구 거부했다.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출입 기자단의 취재가 이뤄지고 있고, 당선인의 경호·보안상 어쩔 수 없는 조치라는 게 이유다.

  바꿔말하면, 지역 기자들이 윤 당선인의 경호와 보안에 큰 방해가 된다는 것인데, 그 정도로 국가 VIP의 경호와 보안이 허술하다는 걸 취임 전부터 스스로 공표하는 건지 되묻고 싶다. 지역의 기자들은 대통령 당선인의 적이 아니다. 지역의 기자들은 국가 균형발전이라는 윤 당선인의 강한 의지가 제대로 실행에 옮겨질 수 있도록 간절하게 바라고 있고, 때로는 윤 당선인이 잘못된 길로 들어서지 않도록 질책하고 발전적인 비판을 하는 사람들이다.

  윤 당선인이 5년 후 임기가 끝날 때 모든 국민에게 진정 지역에 진심을 갖고 있었던 대통령이었다고 평가받을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은가. 그럼에도 윤 당선인 측은 경호와 보안을 이유로 초지일관 지역 언론사 취재를 거부한 사태는 당선인의 의지가 취임도 하기 전에 퇴색되고 있다고밖에 볼 수 없다.

  윤 당선인의 의지를 지역민들에게 그대로 전하고, 당선인측이 미처 파악하지 못한 지역 현안의 목소리를 가감 없이 전달함으로써 성공적인 대통령 임기를 마칠 수 있도록 조언하는 의무도 지역 기자들의 몫임은 자명한 사실이다. 

  이러한 점에 비춰볼 때 윤 당선인이 최근 보여주고 있는 지역 언론에 대한 태도는 진정 지역 민심을 청취하러 온 것인지, 아니면 대통령 취임 초기 각종 정치적 사안으로 그림자가 드리워진 새 정부의 탈출구를 ‘보여주기식 관광성 유람’ 형식의 지역 탐방으로 무마하려는 건 아닌지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진정 지역 언론사 대표 기자단의 취재가 경호와 보안에 얼마나, 어떤 피해가 된다는 것인지 윤 당선인에게 묻고 싶다. 

 옛 속담에 ‘손톱 밑에 가시 드는 줄은 알아도 염통 밑에 쉬스는 줄은 모른다.’는 말이 있다. 눈앞에 보이는 작은 일에는 영리한 듯하지만 당장 나타나 보이지 않는 큰일이나 큰 손해는 깨닫지 못한다는 의미다. 당장 보여주기식으로 지역민들의 여론을 호도하려 한다면 대통령 임기가 시작되고, 1년 후, 3년 후, 5년 후에는 반드시 국민들의 평가가 호의적이지만은 않다는 사실을 명심하길 바란다. 

  혹여나 윤 당선인도 모르는 누군가의 잘못으로 지역 언론에 대한 통제가 진행된 것이라면 이제라도 늦지 않았다. 반성하고 사과할 수 있는 용기를 보여주길 바란다. 한국기자협회와 10개 시·도 기자협회는 윤 당선인의 용기 있고 당당한 국민의 일꾼된 모습을 기대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사태에 대해 납득할만한 조치가 없다면, 대한민국 헌법에 보장된 국민의 알권리, 지역민의 알권리를 보장받기 위해 어떠한 행동도 마다하지 않을 것이다.


2022년 4월 20일 
한국기자협회 소속 
  부산기자협회, 대구·경북기자협회, 인천·경기기자협회, 광주·전남기자협회,
  대전·충남기자협회, 강원도기자협회, 충청북도기자협회, 
  전라북도기자협회, 경남·울산기자협회, 제주도기자협회 일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소속 윌리엄문 백악관 출입기자 BTS 백악관 방문중 일어난 사건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민선8기 인천 동구 인수위원회 활동 성황리에 마무리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
  •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취임... "시장교란 엄격잣대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