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인공지능 기반 투자용평가모형 개발하여 평가업무에 전면 적용
상태바
기보, 인공지능 기반 투자용평가모형 개발하여 평가업무에 전면 적용
  • 하상기 기자
  • 승인 2022.02.07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자기업의 EXIT(투자성공)가능성을 반영한 인공지능(AI)기반 평가
유망기업 VC 추천에 활용, 기술력 기반 벤처기업의 투자 확대에 기여
기숭보즌기근 본점 전경(사진제공=기보)
기술보증기금 본점 전경(사진제공=기보)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기술보증기금(이사장 김종호, 이하 '기보')은 그동안 운용되었던 투자용평가모형에 인공지능(AI) 기반 투자시그널 모형이 결합된 새로운 투자용평가모형을 개발 완료하고 향후 투자를 위한 평가업무에 전면 적용한다고 7일 밝혔다. 

인공지능(AI)기반 투자용평가모형은 대상기업의 ‘고성장 가능성’과 ‘EXIT(투자성공)’ 가능성을 동시에 고려한 모형으로, 투자의사 결정에 체계적인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창업·벤처기업의 투자유치 애로를 개선하기 위해 개발되었다.

이번 모형은 기보의 투자데이터에 IPO, M&A 등 외부데이터를 활용하고, 전이학습(Transfer learning)기법을 통해 단계별로 모형을 학습시킴으로써 예측성능이 우수하고 안정성을 확보한 모형으로 평가된다.

기보는 평가결과를 기반으로 투자 유망대상기업을 벤처캐피탈(VC) 등으로 추천 함으로써 보증에서 투자까지 이어지는 지원체계를 구축할 예정에 있으며, 이를 통해 기술력 기반 창업·벤처기업의 투자 접근성을 높이고 향후 투자 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보는 전문평가자의 평가패턴을 인공지능에 학습시켜 특허의 가치를 평가하는 특허평가시스템(KPAS), 전문가·인공지능 평가가 결합되어 상호 시너지를 이끌어내는 新기술평가시스템(AIRATE)을 개발하여 운영하는 등 최근 활발하게 논의되고 있는 AI기술을 기보의 평가모형에 지속적으로 적용해 오고 있다.

김종호 기보 이사장은 “인공지능으로 새롭게 거듭난 기보의 투자용평가모형을 통해 정보의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창업·벤처기업에 대한 효과적인 투자 확산 모멘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소속 윌리엄문 백악관 출입기자 BTS 백악관 방문중 일어난 사건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민선8기 인천 동구 인수위원회 활동 성황리에 마무리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
  •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취임... "시장교란 엄격잣대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