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2년 연속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공모 선정
상태바
당진시, 2년 연속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공모 선정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2.01.13 0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 5억8600만원 확보, 취약계층에 보충적 영양지원 기대
▲사진 당진시청 청사 전경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가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2022년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공모에 선정돼 국비 58600만 원을 확보했다고 13일 밝혔다.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은 중위소득 50% 이하인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채소와 과일, 육류 등 국내산 농·식품을 구입할 수 있는 전자카드 형태의 바우처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2020년 지자체 4곳으로 시작해 올해는 전국 15개 지자체가 선정됐다.

특히 시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공모 선정으로 지역 푸드플랜과 연계한 건강한 먹거리 선순환체계를 공고히 하고, 취약계층의 먹거리 보장과 함께 지역 농산물 소비 촉진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선정으로 당진시에서는 약 3400여 가구가 혜택을 받게 되며, 바우처 금액은 1인 가구 월 4만원, 2인 가구 57000, 3인 가구 69000, 4인 가구 8만원 등 가구원수에 따라 차등 지급된다.

지원기간은 3월부터 9월까지 7개월간으로, 바우처 카드로 지역 내 하나로마트, 로컬푸드 직매장 등에서 채소, 과일, 계란, 육류 등을 구매할 수 있다.

이재영 당진푸드팀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농식품바우처 지원사업에 선정돼 지역 내 취약계층에게는 먹거리 복지 증진을, 지역 농가에는 안정적 소득보장을 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한다당진형 푸드플랜과 연계해 지속적인 먹거리 선순환 체계가 유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재명 후보의 자본시장에 대한 철학..선대위 사상 첫 자본시장 대전환 위원회 출범
  •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추진 제동? ...들끓는 여론
  • 가장 보수적인 직종 한국 금융계 100인 대표주자들 "한국금융의 대전환을 이재명과 함께 만들겠다"
  • 함세웅 신부, "이재명의 검증받은 능력은 21세기 하늘이 준 기회이자 축복" 말한 이유 밝혀
  • 후지산 대폭발임박?.....전문가들 상당수 공감..SNS들썩
  • 교육 ‧ 보육인 7,999명 이재명 후보 유보통합 공약 지지선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