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尹 후보 3無 국정 모르면 범죄"
상태바
이재명 "尹 후보 3無 국정 모르면 범죄"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1.11.27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전남 장흥 토요시장을 방문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상인과 반갑게 인사를 나누고 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호남 지역을 방문 중인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27일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를 향해 “무능·무식·무당의 3(無)”라고 지적하며 자신은 실력·실적·실천이 있는 ‘3실(實) 후보’라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호남방문 일정 이틀째인 이날 오전 전남 장흥 토요시장을 찾아 이같이 말하며 “국가 책임자가 국정을 모르는 것은 범죄로 몇 달 공부해서 드러난 실력이 정말로 문제가 있으면 다시 생각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3무는 죄악이며 무능도 자랑이 아닌 만큼 다른 사람 불러다 시키겠다는 것도 안 된다”며 윤 후보를 비판했다.

이어 최근 국민의당 선대위 인선에 대해 “자기가 실력이 있어야 실력 있는 사람을 골라 내는데 국정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면서 무슨 이상한 스승님 찾아 다니면서 나라의 미래를 무당한테 물으면 되겠냐"고 반문했다.

이 후보는 윤 후보를 향해 “국가 정책은 전문가들 불러 모아서 1주일이면 가장 아름답게 만들 수 있다는 헛된 약속이나 장밋빛 미래가 아니라 정말로 실천해서 실적을 쌓아야 한다”며 자신은 성남시장과 경기지사를 지내며 높은 평가를 받은 자신이 준비된 대통령 자격이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본인은 3실(실력,실천,실적) 후보라고 강조하며 "옳은 일이고 국민이 원하는 일이면 어떤 반발도 어떤 사적인 피해가 있어도 반드시 가장 효율적인 정책을 채택했고 아무리 반발해도 반드시 실천했다"고 강조하며 "압도적인 지지로 3실 후보가 3무 후보를 앞설 수 있게 해 달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 후보는 장흥에 이어 강진을 찾아 농민들과 '국민반상회'를 연 뒤 오후에는 여수와 순천을 방문해 항만 육성 정책 등을 발표한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소속 윌리엄문 백악관 출입기자 BTS 백악관 방문중 일어난 사건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최호 평택시장 후보, 4년 동안 재산 5배 증가 해명하라”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
  • 민선8기 인천 동구 인수위원회 활동 성황리에 마무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