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신규 공직자’대상 지속가능발전 교육
상태바
당진시‘신규 공직자’대상 지속가능발전 교육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11.26 0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가능발전에 대한 이해 제고로 업무연계 강화
▲사진 신규 공직자 지속발전교육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가 지난 18일부터 시작한 신규 공직자들의 지속가능발전 이해를 돕기 위한 교육이 26일 성황리에 종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2020년부터 임용된 208명의 신규 공직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교육 인원을 분산해 총 8회에 걸쳐 진행됐다.

시는 2017년부터 해마다 직원들의 지속가능발전 가치 함양과 업무 연계를 위해 지속가능발전 교육을 추진하고 있으며, 특히 이번 교육은 지속가능발전 교육의 효과를 높이고자 지난 8월 전 직원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해 당진시 지속가능발전 이행체계에 대한 이해와 업무연계를 위한 사례 교육이 필요하다는 수요를 반영해 추진됐다.

또한 이번 교육은 지속가능발전 측면에서 일상 속 문제에 대한 원인을 분석하고 다양한 관점에서 해결책을 분석하는 참여형으로 진행돼 수강생들의 좋은 호응을 얻었다.

김홍장 시장은 탄소중립,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지속가능발전을 시정 전반에 반영하기 위해 공직자로서 새롭게 가져야 하는 관점에 대한 이해와 관심이 필요하다이번 교육을 계기로 지속가능발전의 가치를 갖고 업무에 임해주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당진시는 공직자가 솔선수범으로 지속가능발전을 실천하기 위해 일회용품 청사 반입 금지 등 탄소중립 청사 실천을 올해 9월부터 추진하고 있으며, 지난 10월에는 시청사 입구에 기후시계를 설치해 기후위기 대응을 표명하고 시민들의 자발적 참여를 당부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윤석열, 배신과 보복의 막장 드라마
  • 김건희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사건 즉각수사 촉구 기자회견
  • 제21회 천등문학상 시상식 거행
  • 샘문그룹, 제1회 한용운문학상 성료
  • 미추1구역 명도집행 현장, 주민들 ‘구청장 갑질’ 의혹 제기
  • 2021 ONE LOVE 국제예술교류전 성황리에 개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