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마을단위 찾아가는 귀농․귀촌 융화교육 성료
상태바
당진시, 마을단위 찾아가는 귀농․귀촌 융화교육 성료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11.24 0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귀농·귀촌인과 마을 원주민 화합 위한 참여형 연극 교육 진행
▲사진 마을단위 찾아가는 융화교육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충남 당진시는 귀농·귀촌인과 마을 원주민과의 화합을 위해 진행한 마을단위 찾아가는 융화교육24일을 끝으로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당진시농업기술센터와 지속가능발전담당관이 협업해 추진됐으며, 지난 98일부터 1124일까지 16개 마을을 순회하며 단호박교육연극을 진행했다.

단호박은 귀농·귀촌인과 마을 원주민간의 갈등 이야기를 주제로 한 연극으로, 연극 관람 후 관객(마을주민)과 극단(문화예술창고 마주)이 연극 내용을 가지고 토론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연극은 강의가 아닌 참여형 교육으로 진행돼 화기애애하고 즐거운 분위기에서 마을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이뤄지며 뜨거운 호응을 가져왔다.

이번 교육에 참여한 한 마을주민은 귀농·귀촌인들과 마을 원주민들이 상황극을 통해 서로 어떤 마음이었는지 이해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앞으로도 이런 프로그램이 많이 진행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귀농·귀촌인과 마을 원주민들이 융화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추진해 살기 좋은 농촌 마을 형성과 농촌인구 증대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윤석열, 배신과 보복의 막장 드라마
  • 김건희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사건 즉각수사 촉구 기자회견
  • 제21회 천등문학상 시상식 거행
  • 샘문그룹, 제1회 한용운문학상 성료
  • 미추1구역 명도집행 현장, 주민들 ‘구청장 갑질’ 의혹 제기
  • 2021 ONE LOVE 국제예술교류전 성황리에 개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