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 "전두환,성찰 없는 죽음은 그조차 유죄.."
상태바
심상정 "전두환,성찰 없는 죽음은 그조차 유죄.."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1.11.23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는 23일 전두환 전 대통령 사망과 관련해 "역사를 인식 한다면 국가장 얘기는 감히 입에 올리지 않기를 바란다"며 "성찰 없는 죽음은 그조차 유죄"라고 비판했다.

심 후보는 이날 정의당 선대위를 통해 낸 입장문을 통해 "전두환씨가 끝내 진실을 밝히지 않고 광주 학살에 대한 사과도 없이 떠났다. 역사의 깊은 상처는 오로지 광주시민들과 국민의 몫이 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심 후보는 "전두환씨는 떠났지만 전두환의 시대가 정말 끝났는지라는 무거운 질문은 여전히 남아 있다"며 "그렇기에 오월의 빛을 되찾는 일은 중단 없이 지속 돼야 한다"고 강조하며 "오월의 빛을 찾는 일은 중단없이 지속 되어야 하며 그늘에 가려진 진실을 발굴하고 책임자들에게 끝까지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무엇보다 이 시간 원통해 하고 계실 5·18 유족 여러분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덧붙이며 "전두환 씨는 떠났지만 전두환 시대가 정말 끝났는지 무거운 질문은 여전히 남아 있다"며 5.18 유족들에게 거듭 위로를 전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시민단체, 춘천레고랜드 안전하지 않다는 의혹제기
  • 인천 동구, 2022년 주민자치회 관련 공무원 워크숍 실시
  • 해운대구청 공무원들이 시민단체 기자회견장 불법사찰?
  •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후보 고양시 비정규직 노동자 쉼터 방문
  • 인천광역시 부평구 부평3동 주민자치회 선진지 벤치마킹 워크숍 진행
  • 초기화 한 아이폰에서 성관게 영상 유출 ‘경찰 수사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