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찰청, 범죄피해 위기아동 선정 3,000만원 지원
상태바
부산경찰청, 범죄피해 위기아동 선정 3,000만원 지원
  • 정해성 기자
  • 승인 2021.11.19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부산경찰청(청문감사인권담당관실)은 19일 아동학대 예방의 날을 맞아 초록우산어린이재단-세정나눔·문암장학재단과 함께 아동학대 등 범죄피해가정의 아동 27명을 선정하여 총 3,000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지난 9월 범죄피해아동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부산경찰청-초록우산어린이재단-세정나눔·문암장학재단간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협약을 통해 경찰이 범죄피해아동을 발견·추천하여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연계하면 민간재단과 심의를 거쳐 피해아동들이 신속한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되었다.

앞으로도 아동학대 등 갑작스런 범죄피해로 위기에 처한 아동을 발견할 경우 하루빨리 범죄 이전의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민·관과 협력하여 맞춤형 지원을 지속적으로 해 나갈 예정이다.

부산경찰 관계자는 “지원 사각지대에 놓인 범죄피해가정 아동의 신속한 피해회복을 돕고 아동들이 안전하게 보호받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재명 후보의 자본시장에 대한 철학..선대위 사상 첫 자본시장 대전환 위원회 출범
  • 가장 보수적인 직종 한국 금융계 100인 대표주자들 "한국금융의 대전환을 이재명과 함께 만들겠다"
  • 함세웅 신부, "이재명의 검증받은 능력은 21세기 하늘이 준 기회이자 축복" 말한 이유 밝혀
  •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추진 제동? ...들끓는 여론
  • 자원봉사단 인천지역 연합회,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
  • 이재명의 경제철학 경제 대전환, 일자리 대전환의 핵심 로드맵 나와 ......"코리아 디스카운트에서 프리미엄 코리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