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경, 연안안전지킴이 활동 10월 마무리 현장 점검
상태바
태안해경, 연안안전지킴이 활동 10월 마무리 현장 점검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10.25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지 사정에 밝은 지역주민 10명으로 구성, 관내 주요 연안지역 예방 활동 지원, 현지의견 개선정책 반영 방침
▲사진 태안해경 관계자가 관내 연안안전지킴이 현장점검에 나서 현장 의견을 듣고 있다. ©태안해양경찰서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성창현)25일 관내 신진 부억도 등 2곳에서 연안안전지킴이 활동구역 지도점검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점검은 이달 10월까지 계속되는 연안안전지킴이의 활동지역에 대한 마무리 현장 지도점검 형식으로 교양교육을 병행하는 한편, 개선사항 등 현지의견을 청취했다.

태안해경은 지난 5'연안사고 예방에 관한 법률에 따라 현지 사정에 밝은 지역 주민 10명을 연안안전지킴이로 공모, 선정해 몽산포항, 할미할아비바위, 천리포 닭섬, 소분점도, 부억도 등 5곳에 21조로 배치하여 안전사고 예방 안전계도, 위험구역 순찰 활동 등을 지원하고 있다.

태안해경 관계자는 이달 10월로 활동이 종료되는 연안안전지킴이 활동을 독려하고 현장 개선의견을 도출해 연안안전 관리 정책에 적극 반영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윤석열, 배신과 보복의 막장 드라마
  • 김건희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사건 즉각수사 촉구 기자회견
  • 제21회 천등문학상 시상식 거행
  • 샘문그룹, 제1회 한용운문학상 성료
  • 미추1구역 명도집행 현장, 주민들 ‘구청장 갑질’ 의혹 제기
  • 2021 ONE LOVE 국제예술교류전 성황리에 개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