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광양항 위험유해물질(HNS) 사고대응 합동훈련
상태바
여수해경, 광양항 위험유해물질(HNS) 사고대응 합동훈련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10.18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관 협업을 통한 복합적 위험유해물질 해양오염사고 대응역량 강화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는광양항에서 위험유해물질(Hazardous and Noxious Substance) 사고 대응을 위한 민·관 합동훈련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후 2시께 광양항 LG화학 제품부두에서 LG화학, 해양환경관리공단 여수지사 등 총 5개 기관 및 단체가 참가하여 민·관 합동 훈련을 했다.

이번 훈련은 광양항 LG화학 제품 1,2부두에서 하역작업 중이던 선박과 항로를 통항 중인 타 선박의 충돌로 인해 해양시설과 선박의 화재·폭발 및 위험유해물질(HNS) 유출 사고를 가정해 실전훈련처럼 진행됐다.

해경은 위험·유해물질 사고 현장대응 매뉴얼에 따른 단계별 훈련절차로 현장훈련을 통해 참여기관의 사고 대비·대응 능력을 확인하고 복합적 해양오염사고에 대한 민·관의 사고 대응 능력 강화 및 체계적인 시스템 작동여부를 점검한 훈련이었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위험유해물질을 취급하는 선박 및 해양시설에서 발생 가능한 사고는 대형 인명피해 및 물적 피해를 야기할 수 있는 만큼 지속적인 합동 훈련을 통해 위험유해물질 대형 사고를 예방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14월 신설·준공되어진 LG화학 제품부두는 1,2선석으로 구성되어 있고 석유화학제품을 취급하는 부두로 이번 훈련을 통해 울산 염포부두에서 발생한 화학제품운반선 사고와 같은 복합적인 해양사고에 대비해 민·관 협업을 통한 사고대응 능력 강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윤석열, 배신과 보복의 막장 드라마
  • 박근혜 前대통령 “단체이름으로 누군가를 지지하지 말라했다.”
  • 5.18 광주정신을 모독한 윤석열은 대통령이 되어서는 안된다 !
  • 김건희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사건 즉각수사 촉구 기자회견
  • 제21회 천등문학상 시상식 거행
  • 자영업자 두 번 울리는 손실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