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교육청, 난독증 치료지원 학생 학부모와 간담회
상태바
인천광역시교육청, 난독증 치료지원 학생 학부모와 간담회
  • 조성화 기자
  • 승인 2021.10.14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광역시교육감, 난독증 학생 학부모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다.
인천광역시교육감, 난독증 학생 학부모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다.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난독증 치료지원 학생의 학부모들과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는 도성훈 인천광역시교육감을 비롯해 치료지원 학생의 학부모, 인천시교육청 지정 진단 및 치료기관인 경인교육대학교 총장이 함께했다.

이 자리는 시교육청의 난독증 학생 지원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학부모들에게 필요한 지원이 무엇인지 파악하기 위해 마련됐다.

간담회에 참석한 학부모는 난독증이 있는 자녀가 학업스트레스로 인해 틱장애가 생기고 심리적 어려움을 겪었으나 치료지원을 받으며 장애가 없어지고 자신감이 생겼다자녀가 지속적으로 난독증 치료 프로그램에 참여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현재 인천시교육청은 난독증 의심학생 137명에 대한 진단을 실시하고, 90명을 대상자로 선정해 치료를 지원하고 있다.

도성훈 교육감은 난독증 학생 진단 및 치료를 통해 기초학력 사각지대에 있는 난독증 학생을 지원하고 있다모두가 안심하는 학생교육 안전망을 구축하기 위해 인천시교육청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강원경찰청 경찰의 날 사진 전시회
  • 울산시민 2만1000명, 노무현 기적 만든 울산서 ‘이낙연 기적’ 다짐
  • 동해지방해양경찰청,독도 북동방 약 168Km 해상 전복선박 발생
  • 남북경협이 필수인 이유 2화 -대북제재로 인해 북한 지하자원 중국 독점화
  • 샘터문학헌장비원 시비제막식 거행
  • 동해해경,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