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대한민국 에너지대전’참가, 성과 홍보에 나서
상태바
당진시‘대한민국 에너지대전’참가, 성과 홍보에 나서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10.13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전환 정책, RE100 산업단지 홍보 등 그 동안의 성과 전시
▲사진 수상 당진시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솔라리그 시상식에서 환경부장관 대신 참석한 (왼) 김영진 전국지속가능발전협회 상임회장이 (오) 김지환 당진시 기후에너지과장에게 환경부장관상을 시상하고 있다.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시장 김홍장)13일 일산 킨텍스 전시장에서 개최되는 국내 에너지 대표 전시회인 ‘2021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 지자체관으로 참가했다.

당진시는 국내 최대 규모의 화력발전소와 전국 2위 규모 제철소가 입지해있는 대표적인 에너지 다생산다소비 도시이면서, 신규 석탄 화력발전소 건설을 저지해 태양광발전단지로 전환시켰다.

또한 충남에서 가장 먼저 지역에너지 기본계획을 수립하며 전국 시군 단위 최초로 에너지센터를 설치하는 등 에너지전환 정책을 주도하는 에너지전환특별시이기도 하다.

이에 당진시는 이번 에너지대전에서 시 에너지전환 정책 소개 RE100 산업단지 홍보 에너지센터 소개 등 그 동안의 정책과 성과를 전시해 에너지전환특별시로서의 모습을 널리 알릴 계획이다.

한편 당진시는 이번 에너지대전에서 치러지는 3회 대한민국-솔라리그(K-Solar League) 시상식에서 환경부장관상을 수상해 우수사례를 발표했다.

이는 2019년 지방정부 차원의 에너지전환 정책 수립과 태양광 확대 보급 사업으로 최우수상을 수상한 이후 연속 세 번째 수상이다.

김홍장 시장은 “3년 연속의 수상이라 더욱 뜻깊다앞으로도 당진시가 기후위기 대응과 에너지전환을 선도하는 도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강원경찰청 경찰의 날 사진 전시회
  • 울산시민 2만1000명, 노무현 기적 만든 울산서 ‘이낙연 기적’ 다짐
  • 동해지방해양경찰청,독도 북동방 약 168Km 해상 전복선박 발생
  • 남북경협이 필수인 이유 2화 -대북제재로 인해 북한 지하자원 중국 독점화
  • 샘터문학헌장비원 시비제막식 거행
  • 동해해경,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