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개호 의원, “쌀값 하락, 선제적 시장격리” 촉구
상태바
이개호 의원, “쌀값 하락, 선제적 시장격리” 촉구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1.10.05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쌀값 4달새 6천원 넘게 하락, 생산량 많아 더 떨어질 전망-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이개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올해 쌀 수급불균형으로 인한 쌀값 폭락을 우려하며 선제적 시장격리를 정부에 촉구했다.

이 의원은 5일 농림축산식품부 국정감사를 통해 “산지 쌀값이 4달새 6천원 넘게 하락한데다 올해 쌀 생산량이 소비량을 초과하면서 가격이 더 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쌀값 안정을 위한 선제적 시장격리 필요성을 강력히 제기했다.

산지 쌀값은 지난 5월 22만3천444원(80㎏)에서 9월현재 21만7천68원으로 6천376원(2.8%)이 하락 했으며 올해 쌀 재배면적은 전년보다 0.8%가 증가한 73만2천㏊이며 생산량은 382만톤으로 예상된다. 반면 예상소비량은 354만톤으로 과잉물량 28만톤이 남아 돌 전망이다.

이개호 의원은 “그동안 정부는 쌀값 안정을 위해 9월~10월경 선제적 시장격리를 조치한 바 있다”며 “현재 쌀값이 심상치 않다고 볼 때 올해 과잉물량 28만톤은 선제적으로 시장격리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부는 쌀값 안정을 위해 △2015년 10월25일(59만톤 격리) △2016년 10월6일(69만톤) △2017년 9월28일(72만톤) 등 시장격리 대책을 발표했다.

이 의원은 “과거 사례에 비춰볼 때 지금 정부 내 논의를 시작해 10월 중순 이전에는 시장격리 발표가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김현수 농식품부장관은 “9월15일 이뤄진 작황조사 결과가 나오면 쌀 생산량과 가격추이를 감안해 대응하겠다”고 답변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캠코, 국민 눈높이에 맞도록 ‘내부 규제 개선’ 추진
  • 2022 뮤지컬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 NEW 시즌, 새로운 캐스트로 개막!
  • 뮤지컬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압도적인 캐스팅 공개!
  • 개봉일 압도적인 전체 예매율 1위! 영화 '한산: 용의 출현'
  • 국세청, 고위공무원 승진 인사 단행
  • 캠코, 1,042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