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광양항서 선박급유중 기름유출 긴급방제 작업
상태바
여수해경, 광양항서 선박급유중 기름유출 긴급방제 작업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09.23 0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양 하포일반부두에서 정박선박 급유하다 기름 일부 유출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는 광양항에서 정박중인 선박에 급유작업 중 기름 일부가 해상에 유출되어 밤샘 긴급 방제작업을 펼치고 있다23일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오늘 새벽 0003분께 광양시 도이동 하포일반부두에서 16천톤급 외국국적 화물선 A(마셜제도국적, 승선원 21)890톤급 급유선 B(부산선적, 승선원8)로부터 급유작업 중 기름 일부가 유출됐다고 급유선 선원에 의해 신고접수 됐다.

신고 접수한 여수해경은 방제정과 경비함정 10, 해양환경관리공단 1, 민간방제선 14척이 사고 현장에서 밤샘 방제작업을 벌이고 있으며, 기름유출된 해상에는 갈색 및 검은색 기름띠가 정박선박 주변으로 길이 8m, 8m 2개소와 부두 암벽 안쪽에서 기름띠가 부분적으로 발견되고 있다.

여수해경은 유관기관과 민간방제선을 동원해 사고선 주변 추가유출을 막기 위해 오일펜스를 설치하고 유흡착재등을 이용하여 기름수거 작업및 함정 소화포 등을 이용하여 자연 소멸작업을 진행하여 약 90%를 방제 완료하였다.

이번 사고는 화물선 A호가 급유선 B호로부터 연료유(저유황 중질유)를 공급받던 중 기름이 에어벤트(연료탱크 공기관)로 넘치면서 해상으로 기름 일부가 유출된 것으로 보고 있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방제작업을 마무리하는 대로 선박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자세한 사고원인과 정확한 유출량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강원경찰청 경찰의 날 사진 전시회
  • 동해지방해양경찰청,독도 북동방 약 168Km 해상 전복선박 발생
  • 남북경협이 필수인 이유 2화 -대북제재로 인해 북한 지하자원 중국 독점화
  • 샘터문학헌장비원 시비제막식 거행
  • 동해해경,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
  • [위너는 어떻게 결정되는가 서평]여론을 과학적으로 읽고 승리 전략을 수립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