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해경, 고성 명파해수욕장서 고무보트 표류․구조
상태바
속초해경, 고성 명파해수욕장서 고무보트 표류․구조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09.23 0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해안 최북단 해수욕장, 보트 물놀이 중 북서에 외해 표류풍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속초해양경찰서(서장 박승규)22일 오후 335분경 강원도 고성군 명파해수욕장 앞 500m 해상에서 표류중인 무동력 고무보트(물놀이형) 1척을 구조하였다고 밝혔다.

속초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오후 32022사단 해안경계부대로부터 명파해수욕장 앞 무동력 보트를 확인해달라는 요청을 받고 경비정을 현장으로 이동시켰다.

경비정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 무동력 고무보트에는 A(, 44, 서울 거주)가 혼자 타고 있었으며, 구명조끼를 착용하고 있어 다행히 건강상에는 이상이 없었다.

경비정은 A씨를 구조해 인근 대진항으로 안전하게 이동시켰다.

A씨는 물놀이를 하던 중 바람(북서풍)에 의해 해변에서 계속 멀어져 자력으로 들어갈 수 없게 되었다.”, “핸드폰도 소지하지 않아 구조요청을 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속초해양경찰서 관계자는 강원 영동지역은 갑작스런 북서풍으로 인해 물놀이 중 외해로 표류하는 사례가 많이 발생한다.”면서 바람이 많이 불거나 높은 파도가 있을 땐 물놀이를 자제하고 구명조끼를 꼭 착용해 안전사고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강원경찰청 경찰의 날 사진 전시회
  • 동해지방해양경찰청,독도 북동방 약 168Km 해상 전복선박 발생
  • 남북경협이 필수인 이유 2화 -대북제재로 인해 북한 지하자원 중국 독점화
  • 샘터문학헌장비원 시비제막식 거행
  • 동해해경,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
  • [위너는 어떻게 결정되는가 서평]여론을 과학적으로 읽고 승리 전략을 수립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