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도선 끊긴 섬지역 어린이 응급환자 긴급이송
상태바
여수해경, 도선 끊긴 섬지역 어린이 응급환자 긴급이송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09.15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벽시간대 여수 대경도 7세 어린이 턱부위 통증호소 긴급이송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는 여수 대경도에 거주하는 7세 어린이가 갑자기 턱이 부어 통증 호소하여 육지로 긴급 이송했다15일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이날 새벽 126분께 여수시 경호동 대경도 자택에서 딸(7, )이 갑자기 턱이 부어 통증을 호소한다며 보호자에 의해 신고 접수됐다.

신고접수 한 해경은 연안구조정을 출동시켜 대경도 외동항에 도착하여 보호자와 어린이 응급환자를 구조정에 탑승시켜 국동항에 대기중인 119구급대에 인계되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어린이 응급환자는 턱이 부어 통증을 호소하였으며, 체온 등은 정상으로 다른 건강 상태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올해 도서지역 및 선상 응급환자는 총 117건이 발생하여 육지로 긴급 이송됐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심야 도서지역에서 육지로 나올 수 있는 교통편이 어려움만큼 도서 지역 주민의 위급상황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해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성우 칼럼] 이낙연의 추락
  • [김성우 칼럼] 늙음이 낡음은 아니다.....원로 철학자 김형석 명예교수의 친일·극우 논란에 관하여
  • 1987년 민주화의 봄을 이끈 주역 최재호 사무금융노조 초대 위원장 최재호 "이재명 후보만 1987년 재현 할 수 있어"
  • 해양경찰교육원-제68주년 해양경찰의 날 행사
  • [김성우 칼럼] 이재명은 윤리적이고 이낙연은 도덕적인 이유
  • 서울․경기․인천을 사랑하는 호남인 17,157인 이재명 후보 지지선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