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대전.충남 경선 54.8% 과반 확보..이낙연 27.4%
상태바
이재명,대전.충남 경선 54.8% 과반 확보..이낙연 27.4%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1.09.04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더불어민주당 대선 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4일 치러진 대전·충남 경선에서 과반 득표율로 승리했다.

이 지사는 이날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대전·충남 경선에서 총 1만4012표를 얻어 득표율 54.81%로 순회경선 첫 과반 이상의 승리를 이뤘고 이낙연 전 대표는 7007표로 2위(27.41%)에 그쳤다.

이어 정세균 전 국무총리 2003표(7.84%),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1704표(6.67%), 박용진 의원 624표(2.44%), 김두관 의원 214표(0.84%) 순으로 집계됐다.

이재명 지사는 이날 첫 경선 승리 소감에서 "더불어민주당 당원 동지들이 대선에서 승리할 수 있는 후보를 지지해 주신 것 같다"고 밝히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그는 "국민을 하늘처럼 모시는 마음으로 나머지 경선에 임할 것이며 원팀 정신으로 네거티브 없는 경선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 지사는 "국가 지도자가 국민들을 지도해 나간다고 생각하고 스스로 지도자라고 표현 하지만 저는 국민들이 지도자를 지도해 나가는 것이 현명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특별한 조직이나 정치적 후광 없이 이자리에서 많은 사랑을 받게 된 것은 국민의 일꾼으로 주어진 역활을 다 하라는 것"이라며 주권자들의 기대에 한순간도 헛되지 않게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성우 칼럼] 이낙연의 추락
  • [김성우 칼럼] 늙음이 낡음은 아니다.....원로 철학자 김형석 명예교수의 친일·극우 논란에 관하여
  • 1987년 민주화의 봄을 이끈 주역 최재호 사무금융노조 초대 위원장 최재호 "이재명 후보만 1987년 재현 할 수 있어"
  • 해양경찰교육원-제68주년 해양경찰의 날 행사
  • [김성우 칼럼] 이재명은 윤리적이고 이낙연은 도덕적인 이유
  • 서울․경기․인천을 사랑하는 호남인 17,157인 이재명 후보 지지선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