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진자연 단호박 지금이 제철
상태바
옹진자연 단호박 지금이 제철
  • 조성화 기자
  • 승인 2021.07.26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두르지 않으면, 맛보기 힘들어요
옹진자연 단호박 지금이 제철
옹진자연 단호박 지금이 제철
옹진자연 단호박 지금이 제철
옹진자연 단호박 지금이 제철

인천광역시 옹진군(군수 장정민)에서 옹진자연 단호박이 한창 출하중이다. 어려운 기상여건을 이겨내고 알차게자라, 더욱 품질이 우수해진 옹진자연 단호박은 풍부한 일조량과 바닷바람을 맞아 당도가 높고 육질이 단단해 저장성이 좋다.

옹진군은 2009년부터 북도면 3농가(0.3ha)의 시범재배를 시작으로 금년에도 약 4천만원의 예산으로 우량종자, 덕시설 및 기타시설을 지원하여, 우수한 품질의 단호박을 58농가에서 9ha 재배 중으로, 현재 옹진군의 대표 농특산물로 자리매김하게 되었다.

코로나19를 예방하기 위해 면역력을 챙길 수 있는 단호박은 베타카로틴, 비타민A, 비타민C, 비타민E 등 영양성분이 풍부하여 항산화항암 효과가 뛰어나며, 풍부한 당질과 영양분에 비해 열량은 낮고, 식이섬유가 풍부하여, 균형있는 다이어트로도 효과적이다.

농업기술센터관계자는 단호박 식혜··막걸리 등 가공식품 생산확대로 옹진 섬 단호박 브랜드 경쟁력을 강화하고, 농가소득을 증대시켜, 옹진군을 방문하는 관광객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웰빙먹거리 자원으로도 활용되도록 축제행사 개최 등 관광자원화를 위하여 지속적으로 지원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성우 칼럼] 이낙연의 추락
  • [김성우 칼럼] 늙음이 낡음은 아니다.....원로 철학자 김형석 명예교수의 친일·극우 논란에 관하여
  • 1987년 민주화의 봄을 이끈 주역 최재호 사무금융노조 초대 위원장 최재호 "이재명 후보만 1987년 재현 할 수 있어"
  • 해양경찰교육원-제68주년 해양경찰의 날 행사
  • [김성우 칼럼] 이재명은 윤리적이고 이낙연은 도덕적인 이유
  • 서울․경기․인천을 사랑하는 호남인 17,157인 이재명 후보 지지선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