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임기 내 청년 200만원,전국민 100만원 기본소득 지급"
상태바
이재명 "임기 내 청년 200만원,전국민 100만원 기본소득 지급"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1.07.22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가 22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마치고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가 22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마치고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가 22일 자신의 임기 내 청년층에겐 연 200만원, 전국민에겐 연 100만원의 기본소득 지급을 공약으로 내세웠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정책발표 기자회견을 열고 "대통령에 당선되면 임기 안에 연 100만원 이상을 소멸성 지역화폐로 지급하겠다"며 "임기 이듬해인 2023년부터 25만원씩 한 차례로 시작해, 임기 내에 최소 4차례 이상으로 늘리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한 "19세부터 29세까지의 청년 약 700만 명에게는 보편 기본소득 외에 연 100만원을 추가 지급하고 보편적 기본소득과 청년 기본소득이 정착되면 청년들은 연간 200만원, 11년간 총 2천200만원의 기본소득을 받게 된다"고강조했다.

기본소득 재원과 관련해 재정구조 개혁과 예산 절감, 세원 관리 강화, 자연 증가분 등을 통해 25조원 이상을 확보할 수 있다고 설명하며 기존의 조세감면분을 순차적으로 축소해서 25조원 이상을 확보하고, 부동산 불로소득 차단을 위한 국토보유세와, 기후위기 극복을 위한 탄소세를 도입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지사는 국토보유세와 관련해 "징수세 전액을 국민에 균등 지급하면 80∼90%의 국민이 '내는 세금보다 받는 기본소득이 많은 순 수혜자가 되므로 저항을 줄이고 양극화를 완화하는 등 효과가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증세를 동반한 본격적 기본소득은 국민이 필요성을 체감하고 동의한 후에야 가능하다"며 "대통령 직속 기본소득위원회를 설치해 공감을 끌어내며 기본소득을 설계하고 점진적으로 시행 하겠다"고 밝혔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BIFAN] 제25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작품상 '랑종' 무관중 온라인 폐막식으로 안전하게 마무리 (2021.7.8.~7.18)
  • 서해해경청,‘해양경찰 신(新)헌장 조형물’설치
  • 쉴만한물가 2호 출간
  • 국민 분통 터트리는 코로나 백신 접종 예약
  • 내추럴 사이즈 모델 콘테스트 최우수상 수상자 표지영의 매력 넘치는 섹시미 발산
  • 유기홍 의원,"교육 뺑소니범 최재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