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선상 배터리 폭발로 눈부상 응급환자 긴급이송
상태바
여수해경, 선상 배터리 폭발로 눈부상 응급환자 긴급이송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07.21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관실 내 엔진 작동 중 배터리 폭발로 양쪽 눈 부상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는여수 하백도 인근 해상 채낚기 어선에서 배터리 폭발로 응급환자가 발생하여 긴급이송했다21일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이날 새벽 33분께 여수시 삼산면 거문리 하백도 남동방 약 3.7km 해상에서 44톤급 근해채낚기 어선 A(구륭포 선적, 승선원 12)에서 승선원 B(61)가 기관실 내 엔진 작동 중 배터리가 갑자기 폭발하면서 배터리 누액이 양쪽 눈에 들어갔다고 A호 선장에 의해 신고 접수됐다.

여수해경은 신고접수 후 인근 경비함정을 출동 시켜 현장도착 직후 환자상태 확인 병원관계자와 정보 교환하여 응급조치와 함께 긴급이송, 나로도 축정항에 대기중인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송 당시 응급환자 B씨는 양쪽 눈 따끔거림 통증 호소 외 기타 건강 상태는 이상이 없는 상태였다.

여수해경 관계자는출항 전 각종 장비 점검을 통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선상 작업 시 안전수칙 준수로 사고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BIFAN] 제25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작품상 '랑종' 무관중 온라인 폐막식으로 안전하게 마무리 (2021.7.8.~7.18)
  • 서해해경청,‘해양경찰 신(新)헌장 조형물’설치
  • 쉴만한물가 2호 출간
  • 국민 분통 터트리는 코로나 백신 접종 예약
  • 내추럴 사이즈 모델 콘테스트 최우수상 수상자 표지영의 매력 넘치는 섹시미 발산
  • 유기홍 의원,"교육 뺑소니범 최재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