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최고위원 후보 10인 토론회 나서..
상태바
국민의힘 최고위원 후보 10인 토론회 나서..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1.06.08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오후 서울,용산구 백법김구기념관에서 열린 국민의당 공식 유튜브 오른소리 주관으로 열린 제1차 전당대회 최고위원 후보자 토론회에 앞서 후보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국민의힘 전당대회가 3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당 지도부에 도전장을 던진 최고위원 후보들의 경쟁도 치열해진 가운데 저마다 자신이 최고위원 적임자임을 자처했다.이들은 11일 당선을 목표로 각자의 공약을 내세우며 당원들을 향한 지지 호소에 나섰다.

최고위원 출마자는 총 10명으로 원내에서는 배현진, 이영, 조수진, 조해진 의원이 원외에서는 김재원 전 의원, 도태우 전 대구시당 인권위원장, 원영섭 전 조직부총장, 정미경 전 의원, 조대원 전 고양정 당협위원장, 천강정 전 경기도당 치과의사네트워킹 위원장 등이 후보로 등록했다. 

국민의힘 당헌·당규에 따르면 오는 11일 전당대회에서 선거인단의 유효 투표 결과 70%와 여론조사 결과 30%를 반영해 득표 1위부터 4위까지의 후보 4명이 최고위원이 된다. 

또 여성 할당제가 적용된다. 4위 득표자 이내에 여성 후보가 1명도 없으면 4위 득표자 대신 여성 후보자 중 최다 득표자가 최고위원이 된다. 10명의 후보 중 여성 후보자는 배현진, 이영, 조수진 의원, 정미경 전 의원 등 4명이 후보자로 나서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윤석열, 배신과 보복의 막장 드라마
  • 5.18 광주정신을 모독한 윤석열은 대통령이 되어서는 안된다 !
  • 김건희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사건 즉각수사 촉구 기자회견
  • 제21회 천등문학상 시상식 거행
  • 김현정 더불어민주당 평택(을)지역위원장, “ 안중 · 오성 · 청북 지역 상인회와 정책간담회"
  • 샘문그룹, 제1회 한용운문학상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