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찰청, 불법무기류 4월 한달간 4,307점 수거
상태바
부산경찰청, 불법무기류 4월 한달간 4,307점 수거
  • 정해성 기자
  • 승인 2021.05.03 1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부산경찰청(청장 진정무)에서는 지난 4월 한달간 불법무기류 자진신고* 기간을 운영했다.

그 결과 총포류 5정,도검 3정,분사기 42정,실탄 832발 등 총포·화약류 총 4,307점을 수거하였다.

주요 사례로는 돌아가신 부친의 유품을 정리하다가 발견한 엽총 1정을 자진신고한 사례, 고물수집 중 발견한 출처불상의 타정총을 보관타가 자진신고한 사례 등이 있었다.

불법무기류 수거 비율이 전년 동기간 대비 큰폭(146%)으로 상승했다. 이는 부산경찰이 그간의 현수막 게첨 등 인터넷 및 SNS(트위터,페이스북등을 통한 웹툰 제작게시)를 활용한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를 하였고 시민들이 적극 호응해준 덕분이라고 분석되었다.

부산경찰 관계자는 이번 불법무기류 자진신고 외에 오는 9월 한 달간 자진신고 기간을 추가 운영할 계획이며, 자진 신고기간 종료 후 5월과 10월에는 불법무기류 집중단속을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사제총기류 및 엽총·공기총을 개인의 집이나 창고에 보관하는 경우는 허가받지 않은 불법무기류를 소지한 것으로 반드시 112 또는 가까운 경찰관서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프로야구 SSG랜더스의 SSG랜더스필드 승리 요정 치어리더 이지현, 목나경의 집중 인터뷰
  • 프랑스어에 담긴 진심을 그대로 전하는 고종석의 ‘어린 왕자’ 출간
  • 여곡 오연복 시인 · 장기욱 이사장 시비제막식(詩碑除幕式)
  • K리그 수원 FC의 승리 요정 치어리더 안지현의 집중 인터뷰
  • 코로나시대 대응 생활 방역이 정답
  • 트로트 여신 송가인 친환경 마스크 브랜드 ‘iLe’ 모델로 발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