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의 기억’ 서예지, 김강우, 서유민 감독 메이킹 스틸 전격 공개! 열정과 웃음이 넘치는 촬영 현장 대공개!
상태바
‘내일의 기억’ 서예지, 김강우, 서유민 감독 메이킹 스틸 전격 공개! 열정과 웃음이 넘치는 촬영 현장 대공개!
  • 조동현 기자
  • 승인 2021.04.26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1년 웰메이드 미스터리 스릴러의 탄생 비화!
- 열정과 웃음이 넘치는 촬영 현장과 메이킹 스틸 전격 공개!

[내외신문 = 조동현 기자] 421 개봉하며 극장가에 서늘한 미스터리 스릴러 열풍을 몰고온 영화 <내일의 기억>이 화기애애한 현장을 담은 메이킹 스틸을 전격 공개했다.

개봉이후 박스 오피스 1위를 지키며 관객들을 극장으로 이끌고 있는 영화 <내일의 기억>이 훈훈했던 촬영 현장을 담은 메이킹 스틸을 전격 공개했다. <내일의 기억>은 기억을 잃고 미래가 보이기 시작한 수진이 혼란스러운 기억의 퍼즐을 맞춰갈수록 남편 지훈의 충격적인 실체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힘들고 고된 촬영 속에서도 힘듦을 잊게 만들어주는 유머가 있었다. 활력이 넘치는 촬영 현장이었다라고 말한 서유민 감독의 말처럼, 공개된 <내일의 기억> 메이킹 스틸은 당시의 화기애애 했던 분위기를 그대로 전한다. 긴박하게 돌아가는 촬영 현장을 진두지휘한 것은 서유민 감독과 두 주연 배우 서예지와 김강우. 극중 사고 이후 기억을 잃고 미래를 보게 된 여자 수진을 연기한 서예지는 계속해서 새로운 아이디어를 제시하고, 끊임없이 자신의 연기를 모니터링 하는 등 멈추지 않는 연기 열정으로 현장을 이끌었고, 그의 남편이자 수진을 둘러싼 진실을 감추고자 하는 남자 지훈역을 연기한 김강우는 분주한 촬영 현장 속에서도 엄청난 몰입도로 감정 연기를 표출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공개된 스틸에서 엿볼 수 있듯 활기찬 에너지로 분위기 메이커 역할까지 톡톡히 해냈다는 그들이 <내일의 기억>을 통해 과연 어떤 스릴러 케미스트리를 보여줄지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키고 있다.

이처럼 메이킹 스틸을 공개하며 서예지, 김강우의 새로운 얼굴을 예고한 영화 <내일의 기억>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소속 윌리엄문 백악관 출입기자 BTS 백악관 방문중 일어난 사건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민선8기 인천 동구 인수위원회 활동 성황리에 마무리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
  • 액수 커지고 조직화되는 보험사기...회수율은 턱없이 저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