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지방세 감면으로 코로나19 피해 지원에 동참
상태바
당진시, 지방세 감면으로 코로나19 피해 지원에 동참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04.06 0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합금지·영업제한업종 대상 주민세(사업소분) 감면
▲사진 당진시청 전경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정부의 방역조치 강화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업종의 개인사업자에 대해 올해 한시적으로 지방세 감면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납세자 간 형평성을 고려해 사업 영위와 관련해 발생되는 세목인 주민세(사업소분)에 대한 감면이 적합하다고 판단, 지방세 감면을 추진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를 위해 시 세무과는 지난 달 초 지방세특례제한법4조제4항에 따라 지방세 감면 동의안을 시 의회에 제출했고, 지난 달 19일 제81회 당진시의회(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의결됐다.

감면대상은 코로나19 방역강화로 집합금지 또는 영업이 제한된 업종의 개인사업자 주민세(사업소분)로 집합금지 사업소의 경우 주민세(사업소분) 100% 감면하고, 영업제한 사업소의 경우 주민세(사업소분) 중 기본세율(5만원) 100% 감면, 연면적 세율(1250) 50% 경감해 준다.

납세자 편의를 위해서 신청이나 제출서류를 받지 않고 직권으로 처리할 예정이며 집합금지, 영업제한 조치 위반 등의 사항이 확인되는 경우는 감면 세액을 추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당진시 김인식 세무과장은 이번 지방세 감면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시민들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고자 추진하게 됐다이번 지방세 감면이 상공인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당진시는 코로나19 피해로 인한 납세자의 부담을 덜기 위해 납부기한 연장, 징수유예, 세무조사 연기 등 지방세 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노매드랜드’ 감성 가득 무삭제 클립 공개! 프란시스 맥도맨드가 직접 들려주는 셰익스피어의 '소네트 18번'!
  • 2021년 미스터리 스릴러의 시작 ‘내일의 기억’ 서예지, 김강우, 서유민 감독 온라인 제작보고회 성황리 개최!
  • 박영선.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마지막 TV 토론 거짓말 논쟁 이어가..
  • 샘문 평생교육원 수료식 및 민간자격검정 자격증 교부식 성료
  • ‘명탐정 코난: 비색의 탄환’ CG&3D 그래픽스의 완벽 작화부터 숨겨진 비색까지! 제작 비하인드 공개!
  • 자목련 흐드러지게 핀 3월의 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