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강릉국제영화제 국제경쟁 부문 출품작 공모 시작
상태바
제3회 강릉국제영화제 국제경쟁 부문 출품작 공모 시작
  • 조동현 기자
  • 승인 2021.03.16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프리미어 기프(Premiere GIFF) 국제 장편 극영화 경쟁’
- 문학을 원작으로 했던 기존의 경쟁섹션의 범위를 극영화 전체로 확대
- 오는 5월 31일(월)까지 출품작 공모

[내외신문 =조동현 기자] 3회 강릉국제영화제(Gangneung International Film Festival 2021, GIFF 2021 | 이사장 김동호, 예술감독 김홍준)가 국제경쟁 부문 출품작을 공모한다.

문향의 고장, 강릉에서 개최되는 강릉국제영화제는 시나리오를 하나의 문학 작품으로 간주, 각본상을 시상하는 것을 특징으로 한다. 올해는 기존의 문학 원작이라는 제약을 없애고, 시나리오를 기반으로 하는 모든 장편 극영화로 기존의 국제경쟁 섹션을 확장하였다. 강릉국제영화제의 국제경쟁 부문에서는 제작 국가와 감독의 국적, 작품의 언어 제한 없이 한국 영화와 해외 영화를 한 섹션에서 심사한다. 시상 부문은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총 세 부문이다.

출품 자격은 60분 이상의 장편 극영화라면 모두 출품 가능하며 20201월 이후 제작, 완성된 코리안 프리미어 상영작에 한한다. 출품작 접수는 오는 531일까지 강릉국제영화제 홈페이지(GIFF.kr)에서 출품 신청서를 다운로드해 작성한 후 영어 자막이 삽입된 온라인 스크리너와 함께 competition@giff.kr로 제출하면 된다. 우편 및 방문 접수는 불가하다.

예심을 거쳐 선정된 본선 진출 작품은 제3회 강릉국제영화제 공식 기자회견 및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며, 영화제 기간 중 열리는 본심을 통해 최종 수상작을 선정하고 상금을 수여한다.

출품 공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강릉국제영화제 공식 홈페이지(http://www.giff.kr/kor/) 또는 강릉국제영화제 프로그램팀(competition@giff.kr, 02-3143-7276)에 문의하면 된다.

올해 제3회를 맞이하는 강릉국제영화제는 오는 1022일부터 31일까지 강릉시 일원에서 개최한다.

3회 강릉국제영화제 국제경쟁 부문 출품작 공모 안내

[개요]

영화제 기간 : 202110221031

경쟁작 공모 섹션 : 프리미어 기프(Premiere GIFF) 국제경쟁

- 해외/한국영화 구분 없음

- 제작 국가와 감독의 국적, 작품의 언어 제한 없이 한국/해외 영화를 한 섹션에서 심사함

[시상 부문]

작품상(상금 2천만원)

감독상(상금 1천만원)

각본상(상금 1천만원)

[출품안내]

모집 기간 : 202141() - 531()

방법 : 영화제 홈페이지(GIFF.kr)에서 출품 신청서를 다운 받아 작성 후 competition@giff.kr

온라인 스크리너와 함께 제출

- 온라인 스크리너 : Vimeo, 구글 드라이브 등 다운로드 가능한 링크로 전달

- 온라인 스크리너 유효 기간은 예심을 위해 823일까지 유효해야 함

- 영어 자막 삽입 필수(한국어 작품의 경우, 무자막 출품 가능, 본선 진출시 영어 자막 제출)

- 이메일로만 출품 가능. 우편 및 방문접수 불가

[출품 자격]

장편 극영화

러닝타임 : 60분 이상

20201월 이후 제작, 완성된 작품

코리안 프리미어 상영작

[본선 진출작 발표]

본선 진출작은 예선 심사 후 개별 통지

3회 강릉국제영화제 공식기자회견에서 국제경쟁 부문 본선 진출작 일괄 발표

[문의사항]

강릉국제영화제 프로그램팀 | competition@giff.kr | 02-3143-7276

강릉국제영화제 홈페이지 | http://www.giff.kr/kor/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 레이싱모델 이지은, 마스크로 감출수 없는 외모
  • 시민단체, 춘천레고랜드 안전하지 않다는 의혹제기
  • 인천 동구, 2022년 주민자치회 관련 공무원 워크숍 실시
  • 해운대구청 공무원들이 시민단체 기자회견장 불법사찰?
  •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후보 고양시 비정규직 노동자 쉼터 방문
  • 인천광역시 부평구 부평3동 주민자치회 선진지 벤치마킹 워크숍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