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황금연휴 기간 응급환자 긴급이송 잇따라
상태바
여수해경, 황금연휴 기간 응급환자 긴급이송 잇따라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03.02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갯바위 낚시객 넘어져 부상 및 건강상태 이상 등 긴급이송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송민웅)황금연휴 기간 중 섬 지역에서 주야간 불문하고 응급환자 발생으로 긴급이송이 이어졌다2일 밝혔다.

여수해경은 지난 1일 새벽 0301분경 여수시 남면 안도 북고지 여밭 해안에서 승객 A(46,)가 갯바위로 하선중 선수 계단에 걸려 넘어져 비트(정박용 줄 묶는 장치)에 머리를 부딪쳐 두부출혈로 낚시어선 선장이 119를 경유 여수해경서 상황실로 긴급 이송요청 하였다.

신고를 접수받은 여수해경은 구조세력을 출동시켜 A씨의 머리출혈부위를 지혈하면서 돌산 군내항으로 긴급이송 후 119구급대에 인계하였다.

이어 같은 날 오후 217분경 여수시 금오도 남면 거주지에서 가사일을 하던 B(59,)가 가슴통증 및 호흡곤란 증세로 인근 보건소 내원 응급처치 하였으나 호전되지 않아 119경유 긴급 이송요청으로 돌산파출소 연안구조정을 출동시켜 안전하게 군내항에 대기중인 119구급대 인계하였다.

또한 오후 0707분경 여수시 남면 금오도에서 C(60,)가 배가 아파서 인근 보건소 내원 진찰결과 장 마비증세가 의심되어 남면보건지소 긴급이송요청으로 연안구조정을 출동시켜 군내항에 대기중인 119구급대에 인계하는 등 사건·사고로 바쁜 연휴를 보냈다.

송민웅 여수해경서장은도서지역이나 해상에서 응급환자 발생을 대비해 해양경찰은 즉응태세를 유지하고 있으며, 도서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키기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연휴기간 관내 섬지역에서 발생한 응급환자는 총 4명으로 안전하게 육지로 이송하여 여수소재 병원에 이송되어 치료중이며, 올해 들어 여수해경 관내 응급환자 이송 건수는 총 35건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노매드랜드’ 감성 가득 무삭제 클립 공개! 프란시스 맥도맨드가 직접 들려주는 셰익스피어의 '소네트 18번'!
  • 2021년 미스터리 스릴러의 시작 ‘내일의 기억’ 서예지, 김강우, 서유민 감독 온라인 제작보고회 성황리 개최!
  • 박영선.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마지막 TV 토론 거짓말 논쟁 이어가..
  • 샘문 평생교육원 수료식 및 민간자격검정 자격증 교부식 성료
  • ‘명탐정 코난: 비색의 탄환’ CG&3D 그래픽스의 완벽 작화부터 숨겨진 비색까지! 제작 비하인드 공개!
  • 자목련 흐드러지게 핀 3월의 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