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LNG생산기지 건설사업’지역발전 상생협약 체결
상태바
당진시 LNG생산기지 건설사업’지역발전 상생협약 체결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02.23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가스공사 3조3265억원 투입, 지역건설 경기 활성화 기대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는 23일 시청 해나루홀에서 한국가스공사와 당진LNG생산기지 건설사업관련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홍장 당진시장과 성영규 한국가스공사 부사장이 참석해 LNG생산기지 건설공사 착수에 앞서 지자체와 업체 간 상호협력을 강화함으로써 지역 상생 발전을 위한 여러 방안을 모색했다.

또한 상생시스템 운영을 통해 지역건설업체의 건설공사 참여 확대방안 모색, 지역 업체 생산제품과 지역 농수산물의 우선구매, 사회공헌활동 참여 등 지역친화사업을 적극적으로 전개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김홍장 당진시장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계속되는 경기침체 속에서 대규모 토목건설 사업을 통해 일자리 창출과 함께 지역건설업체를 우선적으로 이용함으로써 지역경제가 활력을 되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가스공사 당진LNG기지는 정부 에너지 정책에 따라 천연가스 수급 과 공급 안정성을 제고하기 위해 당진 석문국가산업단지 내 약 89m2(26.8만 평) 부지에 들어선다.

사업비 33265억 원을 투입해 저장탱크 10(200규모의 저장시설), 기화송출설비, LNG 수송선 접안설비(27만 톤())LNG 벙커링 설비 등을 올해 상반기에 착공해 2031년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트롯전국체전’ 재하 엄마 임주리의 애절한 아들 응원...“감동”
  • 대한민국 시낭송계의 대부 이강철 시인 인터뷰
  • 샘터문학상 시상식 및 샘문 컨버젼스 시집 '첫 눈이 꿈꾸는 혁명' 출간기념식 거행
  • ‘라야와 마지막 드래곤’, ‘겨울왕국’‘모아나’의 제작진과 한국인 애니메이터 참여한 디즈니 최고 야심작!
  • “살고 싶다면 매일 죽어야 한다!” 무한액션 타임루프 블록버스터 ‘리스타트’ 3월 개봉!
  • ‘미나리’ 윤여정의 매력적인 손자역으로 연기한 ‘앨런 킴’ 워싱턴 비평가협회 아역배우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