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 무용과 서혜원씨, 제25회 한국발레협회 신인상 수상
상태바
세종대 무용과 서혜원씨, 제25회 한국발레협회 신인상 수상
  • 조동현 기자
  • 승인 2021.02.22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 =조동현 기자] 세종대학교(총장 배덕효) 무용과 서혜원씨가 제25회 한국발레협회 신인상을 수상했다.

드미 솔리스트 서혜원 @유니버셜발레단
드미 솔리스트 서혜원 @유니버셜발레단

한국발레협회상은 매년 무용계 발전에 현저한 공적이 있는 예술인들을 선정하여 수여하는 상이다.

서 씨는 2017년 유니버설발레단에 입단해 짧은 시간에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였고, 2018년 호두까기인형에서 주인공 클라라역으로 발탁되며 이름을 알렸다. 이후 라 바야데르의 감자티 공주, 돈키호테의 플라워 걸, 백조의 호수의 파드 트루아 등 작품마다 비중 있는 역할을 맡아 입지를 넓혀왔다.

서 씨는 신인상을 받게 되어 무척 영광이다. 좋은 무대에 설 수 있도록 지원해준 단장님과 예술감독님께 감사하다.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관객에게 좋은 무대를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 앞으로도 관객에게 좋은 무대로 감동을 줄 수 있는 무용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서 씨는 2006년 서울발레콩쿠르 금상, 2009년 코리아국제발레콩쿠르 3, 2011년 서울발레협회콩쿠르 은상, 2015년 신인무용콩쿠르 금상을 차지하기도 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트롯전국체전’ 재하 엄마 임주리의 애절한 아들 응원...“감동”
  • 한라에서 백두까지 코로나19극복과 대국민 화합을 위한 런웨이
  • 샘터문학상 시상식 및 샘문 컨버젼스 시집 '첫 눈이 꿈꾸는 혁명' 출간기념식 거행
  • ‘라야와 마지막 드래곤’, ‘겨울왕국’‘모아나’의 제작진과 한국인 애니메이터 참여한 디즈니 최고 야심작!
  • '김치송', 롯데콘서트홀을 사로잡다
  • ‘미나리’ 윤여정의 매력적인 손자역으로 연기한 ‘앨런 킴’ 워싱턴 비평가협회 아역배우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