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대덕 꿈도담터 공동육아나눔터’개소식 가져
상태바
당진시‘대덕 꿈도담터 공동육아나눔터’개소식 가져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02.22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돌봄에 정부와 지역사회, 주민이 함께 참여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는 22일 대덕초등학교 학교복합화 시설에서 대덕 꿈도담터 공동육아나눔터개소식을 갖고 다음달 2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한다.

이날 개소식은 당진시장, 당진시의회의장, 당진교육지원청교육장, 건강가정지원센터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당진시는 작년 11월 여성가족부와 신한금융희망재단의 사회공헌 협력 초등돌봄터 지원사업공모선정으로 국비 6000만 원을 지원 받아, 지역주민이 이용할 수 있는 생활SOC 시설인 대덕초등학교 학교복합화 시설’ 1층 일부 공간을 사무실, 프로그램실, 놀이공간이 갖추어진 공동육아나눔터로 조성했다.

대덕 꿈도담터 공동육아나눔터는 초등학생(1~3학년) 자녀를 둔 지역주민 누구나 신청해 이용할 수 있는 열린 공간으로 운영될 계획이며, 이용시간은 평일 방과 후 월요일~금요일 13~18시까지, 방학 중 9~18시까지다.

또한 초등저학년(1~3학년)의 방과 후 숙제지도, 자율활동, 특별활동 등 놀이 지도가 이뤄지며, 당진시건강가정지원센터에 위탁하여 운영된다.

홍승선 여성가족과장은 저출산고령화시대에 자녀 돌봄은 함께 해결해나가야 할 과제이다라며 그런 의미에서 공동육아나눔터 운영은 아이 돌봄에 정부와 지역사회, 주민이 함께 참여하여 해결하는 문화를 조성하는 긍정적 움직임이다라고 전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트롯전국체전’ 재하 엄마 임주리의 애절한 아들 응원...“감동”
  • 대한민국 시낭송계의 대부 이강철 시인 인터뷰
  • 샘터문학상 시상식 및 샘문 컨버젼스 시집 '첫 눈이 꿈꾸는 혁명' 출간기념식 거행
  • ‘라야와 마지막 드래곤’, ‘겨울왕국’‘모아나’의 제작진과 한국인 애니메이터 참여한 디즈니 최고 야심작!
  • “살고 싶다면 매일 죽어야 한다!” 무한액션 타임루프 블록버스터 ‘리스타트’ 3월 개봉!
  • ‘미나리’ 윤여정의 매력적인 손자역으로 연기한 ‘앨런 킴’ 워싱턴 비평가협회 아역배우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