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5년간 주택 74만호 공급..부동산 세금폭탄 막겠다"
상태바
안철수 "5년간 주택 74만호 공급..부동산 세금폭탄 막겠다"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1.01.14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년치 부동산 정책 발표한 안철수 1주택자 취득세 재산세 인하-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14일 향후 5년간 주택 총 74만6000호 공급하고 부동산 세금 인하, 규제 완화해 부동산 세금 폭탄을 막겠다는 부동산 정책을 발표했다.안 대표는 1주택자 취득세와 재산세를 토지공시지가와 공동주택공시가격 인상분 만큼 세율을 인하해 예전과 같은 세금을 낼 수 있도록 조정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안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노원구 상계동에서 사는 서울시민"이라고 자신을 소개한 뒤 "문재인 정부는 정부주도형 주택공급 정책과 서민 주택정책을 중심으로 추진했지만 저 안철수는 서울시가 지원하는 민간주도형 주택공급정책으로 서민층은 물론 중산층도 함께 잘 살 수 있는 행복한 서울시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서울시 주택문제에 대해서는 "민간주도형 공급정책은 민간에게만 모든 것을 맡기는 것이 아니라, 서울시가 행정적 지원 등 필요한 것을 지원하고 민간이 위주가 되어서 주택을 공급하는 정책을 말한다"며 "주택 공급정책과 규제 완화 정책의 두 가지를 말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문재인 정부에서 소외됐던 3040, 5060 세대를 위한 주택 공급과 민간이 재개발·재건축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을 통해, 향후 5년간 주택 총 74만6000호 공급을 목표로 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청년들을 외곽으로 내쫓는 것이 아니라 이들이 서울 시내에서 거주하면서 사회생활을 할 수 있도록 어려운 청년들에게 청년 주택바우처 제도를 도입해 관리비를 지원하겠다"며 "당장 집을 살 수 없는 청년과 서민의 전·월세 부담 완화를 위해 금융기관·보증기금과 연계한 보증금 프리제도를 도입하겠다"고 설명했다.
 
또한 "특히 신혼부부에겐 청년 주택 우선 입주 및 10년 거주권을 보장할 것"이라며 ▲국철 및 전철을 지하화한 상부공간에 주상 복합형태의 청년 메트로 하우징 5만 호 ▲시 소유의 유휴공간과 노후 공공청사 부지, 주차장, 공공임대주택 재건축 등을 통해 5만 호 ▲저소득 청년들에게 청년임대주택 총 10만 호 등을 건설해 공급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영연맹 회장 선거에 대한 노민상 전 국가대표 수영감독의 입장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 코로나19 체육인 피해대책 방안 촉구 1인 시위’계속하겠다.
  • 이종걸 대한체육회 후보자 ‘존폐위기 지방대학 체육특성화 종합대학 전환 정책’발표... 이회택 前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등 참석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직장운동경기부 창단을 통한 엘리트체육 활성화 방안 제시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손흥민 선수 유럽통산 150호 골 달성에 엘리트 체육지원 강화 약속
  • 장영달, "대한체육회장 선거 페어플레이 합시다" " 방해공작 심각하게 받고 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