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직장운동경기부 창단을 통한 엘리트체육 활성화 방안 제시
상태바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직장운동경기부 창단을 통한 엘리트체육 활성화 방안 제시
  • 김수현
  • 승인 2021.01.07 2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가 실업팀 창단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실업팀 설치 의무 조항을 이행하지 않는 지자체와 공공기관을 지적하며 “재정자립도가 높음에도 불구하고 실업팀 운영을 안 하는 지자체와 기관이 최우선 대상”이라 말했다. 

현재 국민체육진흥법은 ‘정부 투자기관’과 ‘1,000인 이상 공공단체’는 실업팀 설치를 의무화하는 조항을 담고 있다.

실업팀 창단 효과는 ▲청년선수 실업해소 ▲각종 전국대회 경쟁력 강화 ▲비인기종목 활성화 ▲엘리트 체육진흥 등이다.

이 후보는 “현재 재정의 어려움으로 해체되는 팀이 많다. 연쇄 해체로 이어지는 것을 막고 실업팀 창단을 다각도로 구상하겠다.”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영연맹 회장 선거에 대한 노민상 전 국가대표 수영감독의 입장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 코로나19 체육인 피해대책 방안 촉구 1인 시위’계속하겠다.
  • 이종걸 대한체육회 후보자 ‘존폐위기 지방대학 체육특성화 종합대학 전환 정책’발표... 이회택 前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등 참석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직장운동경기부 창단을 통한 엘리트체육 활성화 방안 제시
  • 장영달, 손흥민 '푸스카스상' 축하... "코로나 정국에 시원한 청량제"
  • 장영달, "대한체육회장 선거 페어플레이 합시다" " 방해공작 심각하게 받고 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