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청, 지난해 울릉도 응급환자 53명 이송
상태바
동해해경청, 지난해 울릉도 응급환자 53명 이송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01.06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에도 응급환자 이송에 최선을 다할 것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동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김영모)2020년 울릉도 응급환자 이송 실적이 총 53(경비함정 23, 헬기 30)으로 전년 대비 22명 증가하는 등 최근 경비함정 및 헬기를 이용한 울릉도 응급환자 이송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최근 3년 이송실적) 1819→ ′1931(12) → ′2053(22)

지난 12301456분경 울릉의료원 뇌경색 환자(, 92, 울릉거주) 발생 시 동해중부 먼바다에 풍랑경보(풍속 12-18m/s, 파고 5-8m)와 대설경보가 발효 된 악기상임에도 불구하고, 경비함정으로 동해 묵호항까지 무사히 이송하였으며, 1221521분경에는 일산화가스 중독으로 쓰러진 응급 환자(, 76, 울릉거주)를 동해해경청 항공단 헬기로 신속히 강릉까지 이송하여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었다.

특히, 동해해경청은 응급환자의 신속한 이송은 생명과 직결되는 만큼 야간이나 악천후에도 안전한 이송이 될 수 있도록 항공기와 경비함정 장비점검 및 즉응태세 유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김영모 동해해경청장은 동절기에는 기상이 나쁜 날이 많아 응급환자 이송 시 안전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관내 도서 및 선박 내 코로나19 감염의심 환자 발생에 대비하여 이송대책을 재점검하는 등 올해도 해상에서의 응급환자 이송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전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영연맹 회장 선거에 대한 노민상 전 국가대표 수영감독의 입장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 코로나19 체육인 피해대책 방안 촉구 1인 시위’계속하겠다.
  • 이종걸 대한체육회 후보자 ‘존폐위기 지방대학 체육특성화 종합대학 전환 정책’발표... 이회택 前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등 참석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직장운동경기부 창단을 통한 엘리트체육 활성화 방안 제시
  • 장영달, "대한체육회장 선거 페어플레이 합시다" " 방해공작 심각하게 받고 있어"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손흥민 선수 유럽통산 150호 골 달성에 엘리트 체육지원 강화 약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