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 선박 연료유 황함유량 기준준수 특별단속 추진
상태바
동해해경, 선박 연료유 황함유량 기준준수 특별단속 추진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12.14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상수송분야, 선박연료유 황함유량 적법여부 일제점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동해해양경찰서(서장 정태경)는 미세먼지 고농도 빈발시기인 12~3월에 더욱 강화된 대응조치를 추진하는 정부의범정부 제2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시행에 따라, 국내운항선박 연료유 황함유량 기준강화 시행(‘21. 1~) 시기에 맞춰, 해상수송분야인선박연료유 황함유량 기준준수 특별단속을 오늘(14)부터 331일까지 약 15주간 추진한다고 밝혔다.

강화된 해양환경관리법에는 2020년부터 국제운항선박에 적용된 선박연료유 황함유량 0.5%이하 사용기준이 2021년부터는 국내운항선의 중유(重油)에도 적용된다. (경유 황함유량 기준 : 국제항해 0.5%, 국내항해 0.05% 이하)

특히, 황산화물 배출규제해역으로 지정된 우리나라 5대 항만해역(인천항, 평택당진항, 여수광양항[하동포함], 부산항, 울산항)에서는 0.1%이하를 준수해야 한다.

동해해경은 금년 12월까지는 선사, 선주 등을 상대로 내항선박 연료유 황함유량 기준 강화시행을 홍보하고, 20211~ 3월까지 3개월 동안은 강화된 기준에 따라 적합한 연료사용 여부를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한편, 선박에서의 연료유 황함유량 기준을 위반할 경우, 해양환경관리법에 따라 1년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이하의 벌금형에 처하게 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윤석열, 배신과 보복의 막장 드라마
  • 5.18 광주정신을 모독한 윤석열은 대통령이 되어서는 안된다 !
  • 김건희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사건 즉각수사 촉구 기자회견
  • 제21회 천등문학상 시상식 거행
  • 김현정 더불어민주당 평택(을)지역위원장, “ 안중 · 오성 · 청북 지역 상인회와 정책간담회"
  • 자영업자 두 번 울리는 손실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