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해경청, 가거도 인근 해상에서 밀입국 의심 보트 검거
상태바
서해해경청, 가거도 인근 해상에서 밀입국 의심 보트 검거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12.04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군과 합동작전… 낚시어선 신고로 검거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서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김도준)4일 오전 서해 가거도 인근 해상에서 밀입국으로 의심되는 보트를 해군 초계기와 합동으로 검거했다.

서해해경은 이날 오전 1055분께 전남 신안군 가거도 북서쪽 28km해상에서 밀입국 의심 보트(선외기, 모터보트, 승선원 중국인 3)를 검거했다.

서해해경은 이날 오전 823분께 가거도 인근 해상에서 낚시어선 A호로부터선체와 승선원의 복장(구명조끼)이 의심스럽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해경은 신고 접수 후 경비함정과 항공기를 즉시 급파하는 한편, 해군과 지속적인 정보를 공유, 공조하여 해당 보트를 합동 추적 검거했다.

서해해경은 현재 이 보트를 목포항으로 압송중이며, 자세한 사항은 코로나19 방역조치 차원에서 목포해경 전용부두에 마련된 클린조사실에서 밀입국 의심 사실을 중점적으로 수사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영연맹 회장 선거에 대한 노민상 전 국가대표 수영감독의 입장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 코로나19 체육인 피해대책 방안 촉구 1인 시위’계속하겠다.
  • 이종걸 대한체육회 후보자 ‘존폐위기 지방대학 체육특성화 종합대학 전환 정책’발표... 이회택 前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등 참석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직장운동경기부 창단을 통한 엘리트체육 활성화 방안 제시
  • 장영달, 손흥민 '푸스카스상' 축하... "코로나 정국에 시원한 청량제"
  • 장영달, "대한체육회장 선거 페어플레이 합시다" " 방해공작 심각하게 받고 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