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동남서,외국인 보이스피싱 조직 검거
상태바
천안동남서,외국인 보이스피싱 조직 검거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11.24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동티모르 국적의 외국인 보이스피싱 일당 5명 검거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천안동남경찰서(서장 총경 임종하)는 자녀를 납치하였다고 전화하여 피해자 10명에게 23,400만원을 편취한 외국인(중국, 동티모르)으로 구성된 보이스피싱 조직원 5(구속 2)을 사기 혐의로 검거하였다.

경찰은 아들()이 보증을 섰는데 친구가 돈을 갚지 않아 잡혀있다. 아들()을 살리고 싶으면 돈을 갚아라.”라고 협박하여 서울, 세종, 충남 지역에서 피해자 10명으로부터 23,400만원을 건네받은 자녀납치 빙자 보이스피싱 수거책 2(구속)과 중국인 환전소에 전달한 전달책 1, 피해금을 위안화(중국화폐)로 환전하여 중국으로 송금한 중국인 환전책 2명을 검거하였다.

피의자들은 외국인들이 대부분으로 수거책은 동티모르인, 전달책은 한국인, 환전책은 중국인으로 분업하여 범행을 하였으며, 피해금을 중국돈으로 환전하여 중국에 있는 보이스피싱 조직에게 송금하여 피해자들의 피해금 회복이 어려운 상황이다.

최근 보이스피싱 범죄가 늘어나고 수법이 다양하게 진화하고 있으며 납치 빙자 사건은 외국인이 수거책으로 활동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경찰은 금융기관과 협조하여 적극적인 예방활동으로 피해 예방을 위하여 노력하고 있으며, 발생되는 범죄에 대하여는 적극적인 검거활동으로 보이스피싱 범죄가 근절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영연맹 회장 선거에 대한 노민상 전 국가대표 수영감독의 입장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 코로나19 체육인 피해대책 방안 촉구 1인 시위’계속하겠다.
  • 이종걸 대한체육회 후보자 ‘존폐위기 지방대학 체육특성화 종합대학 전환 정책’발표... 이회택 前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등 참석
  • 이종걸 대한체육회장 후보, 직장운동경기부 창단을 통한 엘리트체육 활성화 방안 제시
  • 장영달, 손흥민 '푸스카스상' 축하... "코로나 정국에 시원한 청량제"
  • 장영달, "대한체육회장 선거 페어플레이 합시다" " 방해공작 심각하게 받고 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