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청, 울릉도 긴급피난 중국어선 불법감시 강화
상태바
동해해경청, 울릉도 긴급피난 중국어선 불법감시 강화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11.20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동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김영모)은 동해 북방수역에서 조업 중이던 중국어선 70여척이 지난 18일 기상악화로 인해 울릉도로 긴급 피난함에 따라 해상경비와 불법감시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최근 중국어선의 울릉도 긴급피난은 최근 5년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으나, 긴급피난으로 인한 혹시 모를 불법행위와 우리어민 피해예방을 위해 철저한 감시와 관리를 강화할 예정이다.

동해해경청은 우선 중국어선 긴급피난 시 대형 경비함정과 울릉도 연안구조정 등 경비세력을 근접 배치하여 우리 어선조업 및 통항선박 운항에 피해가 없는 안전해역으로 중국어선을 이동 조치하고

주간은 물론 야간에도 써치라이트(탐조등)를 이용하여 불법조업, 해양오염, 무단상륙 등의 불법행위에 대한 24시간 감시를 강화하는 한편, 해군 레이다기지, 울릉군울릉경찰서 등 유관기관 협력을 통해 해안경비도 강화하고 있다.

또한, 동해상을 이동하거나 울릉도로 긴급 피난하는 중국어선에 대해서는 철저한 검문검색을 통해 우리수역 내에서의 불법의지를 사전에 차단하고 준법 계도홍보로 조업질서를 확립해 나가고 있다.

특히, 11.20일에는 중국에서 출항한 지 2주가 경과한 긴급피난 중국어선 5척에 대하여 코로나19 방역절차를 준수하고 승선 검색하여 불법행위 여부를 확인하였다.

그리고 검문검색을 통해 수집된 중국어선의 선박정보 및 조업정황 등은 외교경로를 통해 중국 측에 통보하고 동해상을 이동하는 중국어선에 대한 엄중한 관리 강화를 촉구하고 있다.

동해해경청 관계자는 동해 북상 중국어선에 대한 현장 감시 및 관리를 강화하여우리 바다를 침범하는 불법조업 어선들에 대해서는 단호하고 강력하게 대응하여 우리어민 피해예방 및 보호에 최선을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제20회 천등문학회 주관 '함께 상 드리는 모임' 시상식 거행
  • 한국시니어스타협회 라이브 자선패션쇼 성황리 개최
  • Sj산림조합 상조는 최상의 소비자의 눈높이이다.
  • 인천북부교육지원청, 문화예술로 만나는 민주시민교육
  • 인천과학예술영재학교, 교육 기부 활동으로 나눔의 가치를 실천하다
  • 2020제 4회 다선문학 신인문학상 시상식 및 출판기념회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