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서북서, 보이스피싱 예방 은행원에 감사장 전달
상태바
천안서북서, 보이스피싱 예방 은행원에 감사장 전달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11.19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천안서북경찰서는 1119NH농협은행 천안시지부에서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한 공로로 김현경 과장, 안현선 계장에게 경찰서장 감사장을 수여하였다.

수여 대상자는, 저금리 대출을 빙자한 전화금융사기범의 전화를 받고 다액의 현금을 인출하기 위해 창구를 방문한 고객의 거래내역을 면밀하게 확인하고 보이스피싱 피해를 의심, 인출지연 및 112신고를 통해 2,900만 원의 전화금융사기 피해를 막았다.

천안서북경찰서는 최근 3개월간 은행원 등의 신고로 44건의 113,600만 원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했고, 특히 농협에서만 9건의 23,500만 원으로 가장 많은 피해를 예방했다면서,

범죄수사예금보호를 이유로 계좌이체현금인출을 요구하거나, 대출권유 전화 및 선입금을 요구하는 경우 보이스피싱을 의심해보아야 한다. 특히 현금편취 수법의 경우 금융기관 창구직원들의 이러한 기지 발휘가 범죄 예방에 큰 힘이 된다.”라고 강조하였다.

또한 천안서북경찰서에서는 천안시 서북구 관내 126개 은행을 방문하여 경찰서장 서한문을 전달하고, 주요 교차로에 플래카드 180매를 게시하는 등 보이스피싱 근절을 위한 예방활동에 전력을 기울이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제20회 천등문학회 주관 '함께 상 드리는 모임' 시상식 거행
  • 한국시니어스타협회 라이브 자선패션쇼 성황리 개최
  • Sj산림조합 상조는 최상의 소비자의 눈높이이다.
  • 2020제 4회 다선문학 신인문학상 시상식 및 출판기념회 성료
  • 전종문 시인, 수필가 책 나눔 행사 펼쳐
  • (사)한국다선문인협회, 신한대학교(평생교육원) MOU체결식